대한민국 축제콘텐츠 대상 수상

한성백제로의 시간 여행, 67만명 다녀가며 글로벌 축제로 위상 높여

작성일 : 2018-02-28 11:56 수정일 : 2018-02-28 12:11

 

송파구(구청장 박춘희)는 지역 대표 축제인 한성백제문화제6회 대한민국 축제콘텐츠 대상축제예술·전통 부문에서 대상의 영예를 안았다고 밝혔다.

 

한성백제문화제는 세계축제협회 피너클어워드 세계대회 6년 연속 수상, 서울시 유일의 5년 연속 문화관광축제 선정에 이어 또 한번 쾌거를 이룬 것이다.

 

이 상은 전국 지방자치단체 및 축제관련단체를 대상으로 축제 전문가로 구성된 심사위원들의 심사를 통해 우수한 지역 축제 사례를 시상하며 ()한국축제콘텐츠협회가 주최하고 문화체육관광부, 서울특별시, 한국관광공사가 공식 후원한다.

 

지난해 921일부터 나흘간 올림픽공원 일대에서 열린 한성백제문화제-2000년전 서울, 송파! 한성백제 왕을 만나다는 국내외 관광객 67만명이 다녀가며 글로벌 축제로의 위상을 높였다.

 

실제 백제매사냥시연, 백제각저씨름, 공성전체험, 한성백제 별헤는 밤, 근초고왕 어가행렬 등 2000년전 한성백제로의 시간 여행을 성공적으로 이끌었다는 평가를 받았다.

 

특히 잠실역 사거리를 시작으로 올림픽공원 평화의 광장까지 펼쳐진 역사문화거리행렬은 1500여명의 주민과 함께 만든 대장관을 연출하며 축제의 백미로 꼽힌다.

 

, 축제기간 중 미아방지 스티커를 배부하고 유관기관과 유기적인 협조를 통해 안전한 축제문화를 형성했다.

 

이번 수상 역시 한성백제문화제가 시대의 역사성을 잘 반영하고 체험형 역사문화축제로 주민과 관광객이 함께 만들어 가는 명실상부 대한민국의 대표 역사축제로 인정받은 결과라 할 수 있다.

 

박춘희 송파구청장은 이번 수상에 힘입어 앞으로도 역사적 고증에 입각한 신규 콘텐츠를 발굴해 한성백제문화제의 완성도를 높이고 대한민국을 넘어 세계적인 축제로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18회를 맞는 2018 한성백제문화제는 오는 913()부터 916()까지 열릴 예정이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