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아이 뛰어노는 어린이집 실내공기는 어떨까?

어린이집과 경로당까지 실내 공기질 빈틈없이 챙긴다

작성일 : 2018-03-07 14:34

 

송파구(구청장 박춘희)는 실내공기질 관리 사각지대라 할 수 있는 소규모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무료 공기질 측정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현재 일정 규모 이상 다중이용시설의 경우 정기적인 공기질 측정과 지속적인 지도점검으로 적정 실내 공기질을 유지하고 있다. 이와는 달리 법정규모 이하의 소규모 시설의 경우 공기질 측정과 관리에 의무가 없기 때문에 미세먼지와 같은 유해물질 관리가 소홀한 것이 현실이다.

 

이에 구는 주민들이 보다 안심하고 호흡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고자 해마다 소규모 다중이용시설에 대한 무료 공기질 측정 사업을 시행, 사업주와 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은 바 있다. 특히 올해는 어린이집, 요양원, 경로당 등 환경 면역력이 약한 아이들과 어르신들이 이용하는 시설을 중심으로 무료 공기질 측정을 통해 이용자들의 건강 보호에 나선다.

 

최근 미세먼지로 인한 피해가 확산되고 있는 만큼 각 실내 공기질 관리의 중요성을 인지하고 사업주와 관리자 스스로 실내 환경을 개선하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올 해는 연면적 430미만 어린이집 334개소, 요양원 1개소, 경로당 165개소 등 총 500여 개소를 목표로 하고 있다. 측정 대상이 되는 업체는 사전에 관련 안내문을 우편으로 발송하고, 이후 개별 연락을 통해 측정 일정을 잡는다. 측정에 동의한 업체에 한해 별도의 측정반이 직접 현장을 찾아 공기질을 측정한다.

 

측정항목은 발암물질인 미세먼지, 일산화탄소, 이산화탄소, 총휘발성유기화합물, 포름알데히드 등이다. 또 환기, 청소, 곰팡이·습기 제거, 공기청정기 사용을 통해 자발적으로 실내공기를 쾌적하게 유지하는 방법도 안내한다.

 

측정 결과 기준치를 초과할 경우 즉시 분석 내용을 공유하고 주기적인 환기 및 공기청정기 사용 등으로 실내 공기질을 개선하도록 당부할 계획이다. 이후 재검사도 시행한다.

 

한편, 구는 최근 미세먼지 문제가 심각해짐에 따라 아이들이 좀 더 깨끗한 환경에서 생활 할 수 있도록 관내 어린이집 전체에 공기청정기 929대를 지원 중이다. , 관내 경로당 165개소 전체에 자체 예산 1억 원을 투입해 공기청정기를 설치할 계획이다.

 

박춘희 송파구청장은 어린이, 어르신, 장애인 등 건강취약계층은 실내 활동 시간이 많아 실내 공기질 관리가 특히 중요하다다중이용시설의 실내 공기질을 지속적으로 관리해 구민들이 맑고 깨끗한 환경에서 건강한 삶을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