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아동의 눈으로 정책 만든다

아동권리 홍보·정책 모니터링 등 실현 노력

작성일 : 2018-03-19 11:40

 

강동구(구청장 이해식)가 오는 23일까지 만 18세 미만 아동을 대상으로 제3기 아동구정참여단을 모집한다.

 

구는 아동의 참여 기회를 보장하고, 아동의 권리를 공공정책에 반영하기 위해 2016년부터 아동구정참여단을 운영해왔다.

 

지난해 4월 개소한 아동자치센터 꿈미소2016년 아동청소년 연합토론회에서 나온 의견을 실현한 것으로 구립 경로당을 리모델링해 어르신들이 귀가한 이후 아동·청소년들이 이용할 수 있게 했다. 공간을 설계할 때 이용 주체인 아동들의 의견을 꼼꼼히 반영하는 것도 잊지 않았다.

 

3기는 47() 열리는 오리엔테이션과 함께 본격적인 활동을 시작한다. 아동 권리 홍보, 관련 정책 모니터링, 심층 아동영향평가 참여, 연합토론 등 청소년들의 의견을 대변해 아동이 더 살기 좋은 환경을 만들어 간다.

 

서류심사를 거쳐 20명 내외로 구성되며, 활동기간은 내년 3월까지다.

 

강동구에 거주하거나 관내 학교에 재학 중인 만 9세부터 만 18세 미만 아동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다양한 계층의 참여권을 보장하기 위해 전체 모집인원 중 20%는 다문화가정, 장애, 비학생 등 소수계층 아동을 선발할 예정이다.

 

이해식 강동구청장은 유엔 아동 권리 협약에서 말하는 아동의 4대 권리 중 우리나라 아동들에게 가장 부족한 부분은 참여권이라며, “아동친화도시인 구가 지역사회를 구성하는 주체인 아동청소년들의 참여를 활성화하고, 그 목소리를 정책에 반영해갈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강동구 홈페이지(http://www.gangdong.go.kr)에서 신청서식을 내려받아 작성 후, 이메일(may1203@gd.go.kr) 또는 우편(서울시 강동구 성내로 25, 강동구청 어르신청소년담당관 아동정책팀)으로 신청하면 된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