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생활로 지친 심신, 강동구 일자산에서 치유하자

강동구, 4월 7일부터 일자산 치유의 숲길에서 ‘산림치유 프로그램’ 운영

작성일 : 2018-04-02 11:34

 

강동구(구청장 이해식)47일부터 일자산 치유의 숲에서 자연의 다양한 요소를 활용해 인체의 면역력을 높이고 건강을 증진시키는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산림치유는 숲에서 발생하는 음이온과 피톤치드 등 산림의 치유인자를 활용해 다양한 신체활동과 명상을 병행하는 행위로, 최근 정신적 스트레스 완화와 집중력 향상, 인체 면역력 증진을 위한 현대인들의 힐링프로그램으로 각광 받고 있다.

 

구 면적의 44%라는 풍부한 녹지율을 자랑하는 강동구는 산림치유를 하기에 최적화된 지역이다.

 

구는 지난해 이미 일자산 잔디광장 주변에 10,000규모의 치유의 숲을 마련하고, 500m의 구간의 숲길에 삼림욕벤치, 숲속쉼터, 바람길·소리길 산책로 등을 조성한 바 있다.

 

4월부터는 일자산 치유의 숲을 활용해 가족, 친구, 동료 등과 함께 하는 산림치유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특히 아이, 노인, 임산부, 만성질환자 등 참여자의 특성에 따라 산림치유지도사가 맞춤형 프로그램을 개발·제공할 예정이다.

 

강동구 관계자는 일자산 산림치유 프로그램이 도심 속 미세먼지, 사회생활로 인한 스트레스 등 사회적·물리적 환경으로 인해 지쳐가고 있는 주민들을 위로하고, 심신의 건강을 지켜나가는 데 조금이라도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산림치유 프로그램은 매주 화~토요일 상시 운영된다. 숲을 온 몸으로 느끼고 즐기고 싶은 주민이라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며, 참가비는 무료다. 참여신청은 서울시 공공서비스 예약사이트(yeyak.seoul.go.kr) 또는 강동구청 푸른도시과(02-3425-6453)를 통해 할 수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