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집도 정원 꾸며볼까?

강동구, 도심생활 속 정원 조성 돕는 ‘텃밭정원사 양성교육’ 운영

작성일 : 2018-04-24 12:55

 

강동구(구청장 이해식)가 정원문화와 정원 조성에 관심 있는 구민들을 위해 53일부터 실내·외 텃밭정원사 양성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참여자 30명을 선착순 모집한다.

 

이 프로그램은 생활 속에서 다양한 꽃과 식물을 즐길 수 있도록 텃밭정원사를 양성하고 관내 원예농업과 연계해 실내·외 텃밭정원 공급 시스템을 구축하기 위해 2015년부터 운영되고 있다. 지난해까지 총 88명이 수료했다.

 

교육은 전문 정원사를 강사로 초빙해 강일텃밭 친환경 체험학습장(강일동 33-3)에서 진행된다.

 

22회 강의로 구성돼, 오는 10월까지 매주 목요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운영한다. 오전에 정원 디자인, 계절별 정원 식물 학습, 병해충 관리 등 기본 이론을 배우고, 오후에는 정원 설계, 정원 시공, 퇴비 만들기 등 실제로 정원을 조성하거나 정원사 업무 때 바로 활용할 수 있는 체험 실습을 병행한다.

 

특히 올해 5월부터 텃밭정원 출장상담소를 운영해 주민들이 정원을 꾸미다가 도움이 필요할 때 가까운 곳에서 상담도 받을 수 있게 했다.

 

텃밭상담소에서 보조강사로 활동하는 이들은 지난 교육 수료생들이다. 이들은 매주 월요일, 동별로 지정된 장소에서 초보 정원사들에게 정원 관리 상담뿐 아니라 화분갈이 등 정원시설의 기술 보조 서비스도 제공할 예정이다.

 

강동구 관계자는 정원 없는 주거형태에 익숙한 도시인들이지만 식물의 싱그러움을 그리워한다면서 주민들이 실내외 작은 공간을 활용해 생활 속에서 정원을 누릴 수 있도록, 취미부터 전문적 내용까지 아우르는 심도 있는 프로그램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전했다.

 

교육 신청은 강동구 도시농업포털(http://www.gangdong.go.kr/cityfarm)에서 가능하며, 수강료는 10만 원이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