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동·여성 안전은 우리가 책임진다”

송파구, 아동·여성안전 지역연대 위원회 개최

작성일 : 2018-05-10 16:43

 

송파구는 아동·여성이 안전한 지역 안전망 구축을 위해 10() 오전 11시 구청 3층 기획상황실에서 ‘2018년 송파구 아동·여성안전 지역연대 위원회를 개최했다.

 

아동·여성안전 지역연대는 지역사회를 중심으로 아동·여성을 안전하게 보호하기 위해 안전망을 구축, 성폭력과 가정폭력 등으로부터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고, 피해자의 구조 및 공동대응을 위해 만들어진 민·관 협력기구이다. 구를 비롯해 구의회, 경찰서, 사법기관, 학교, 아동보호 전문 시설, 지역 주민 등으로 구성돼 있다.

 

지역연대는 지난해 여성안심귀가스카우트로 귀가지원 등 3만 여회를 실시했고, 여성안심지킴이집 63개소 운영, 여성안심택배보관함 8곳에서 총 22,000여 건 이용, 8개교에서 아동안전지도 제작, 여성이 안전한 마을 만들기를 위해 마천동 120가구에 형광물질도포사업 등 다양한 분야에서 성과를 거뒀다.

 

또한 여성안심보안관은 화장실, 탈의실, 샤워장 등 1,532개소를 점검해 아동과 여성의 안전을 지켰으며, 50회에 걸친 아동·여성 폭력 예방 교육 및 캠페인에 2,100명이 참여했다.

 

이날 운영위원회에서는 지난해 사업실적 보고 및 2018년 지역연대 운영사업계획과 지역연대 활성화 방안에 대한 토의가 진행됐다. 특히 올해는 지역연대 운영 활성화를 위해 지역 내 가정폭력, 아동학대 사건에 대해 연 2회 이상 실무사례협의회를 정기 개최하고 긴급 상황 발생 시 수시로 회의를 열어 피해자에 대한 다각적인 지원방안 협의에 나섰다.

 

아울러 여성 1인가구 다수 주거지역에 침입절도 예방을 위해 가스배관에 형광물질 도포사업 및 중·고등학교 여학생 대상의 호신술 아카데미 사업 추진에 대한 논의도 진행했다.

 

이진희 송파구 여성보육과 팀장은 폭력과 위험으로부터 아동과 여성을 보호하기 위해 각 기관과 단체의 연대가 무엇보다 중요하다라며, “이번 운영위원회를 통해 관련 기관과 긴밀한 업무협력 및 정보교류를 통하여 더 안전한 구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구는 체계적으로 아동·여성안전 지역연대를 운영하고자 2010송파구 아동·여성안전 지역연대 운영에 관한 조례를 제정한 바 있으며, 안전문화 조성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