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22일 성내천 물놀이장 개장

매년 20여만 명 찾는 명소, 시설정비·안전관리 완료

작성일 : 2018-06-19 21:33 수정일 : 2018-06-19 22:11

 

송파구는 성내천 물놀이장을 지난 15() 조기(임시)개장하고, 831일까지 78일간 운영을 시작했다.

 

구에 따르면 올여름 무더위를 식혀줄 성내천 물놀이장은 조기개장에 이어 오는 22() 정식으로 개장하며, 이용시간은 매일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로 누구나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 태풍이나 우천 시에는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운영하지 않는다.

 

축구장보다 1.5배나 긴 160m 길이에 35m 폭 항아리 모양으로 만들어진 성내천 물놀이장은 2004년 개장 이후 매년 20여 만 명이 찾는 대표적인 도심 속 물놀이장으로, 구는 조기 개장에 앞서 물놀이장 운영에 따른 안전관리 상태 등 전반적인 운영 상황 점검과 시설정비를 완료하는 등 주민 이용에 차질이 없도록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보건소에 의뢰, 1회 수질 검사를 통과한 안전하고 깨끗한 수질의 지하철 용출수(2,000)와 지하수를 이용함으로써 유아 및 어린이들에 대한 엄마들의 수질 걱정을 덜었다.

 

매일 물놀이장 개장 전·후 고압 세척기로 수조를 청소하고, 오물을 수거하는 등 깨끗한 수질과 청결 상태를 유지할 계획이며, 수심도 30cm80cm를 유지해 영·유아 어린이들이 안전하게 마음껏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또한 많은 인원이 몰리는 만큼 안전사고 예방에도 만전을 기한다. 안전요원 7명과 간호보조사 1명을 물놀이장, 벽천분수대 주변에 상시 배치하고 응급처치를 위한 비상구급함을 비치해 안전사고에 대비한다.

 

이 밖에도 물놀이장에는 튜브 등 구명용품도 어린이들 신체구조에 맞춰 준비돼 있으며, 벽천분수, 그늘막, 탈의실, 샤워실, 화장실, 음수대 등 각종 편의시설이 설치돼 쾌적한 물놀이가 가능하다.

 

물놀이장 바로 옆에는 대한민국 아름다운 하천 100에 선정된 성내천이 흘러 각종 어류와 수초도 접할 수 있다.

 

이재호 송파구 치수과 과장은 성내천은 대표적인 도심 속 물놀이장으로 접근성이 좋아 가족단위 이용객이 많이 찾고 있다면서, “깨끗한 수질과 청결 유지, 안전사고 예방 등에 만전을 기해 안전하게 마음껏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