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협치강동구회의’ 구성해 민관협치 박차

지난 16일(월), 협치강동구회의 제1차 전체회의 개최

작성일 : 2018-07-17 13:23 수정일 : 2018-07-17 13:32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민관협치 제도 및 정책적 사항들을 협의·조정하기 위한 협치강동구회의를 구성하고, 지난 16일 제1차 전체회의를 열었다.

 

협치강동구회의는 민간위원 25명과 구청장을 포함한 행정위원 등 총 30명이 활동하게 되며, 이날 회의에서는 민간위원 25명이 위촉장을 받고 민간대표를 선출했다.

 

이후 본격적으로 진행된 회의에서 지역사회혁신계획 수립 추진현황을 공유하고, 협치회의 역할 및 운영사항 등을 논의했다. 또한 협치 역량강화 교육을 통해 지역사회 문제를 민관이 함께 고민하고 해결하는 협치에 대한 생각을 나누는 시간도 가졌다.

 

위원들은 향후 2년간 민관협치 활성화를 위해 필요한 정책 수립·시행, 제도 개선안 등을 심의·조정하며 지역 내 민관협치를 뿌리내리는 데 기여할 예정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해 협치가 어느 때보다 중요하다. 오늘 첫발을 내디딘 협치강동구회의가 각 분야의 대표로서 주민들의 목소리를 잘 전달하고 소통을 적극적으로 도와 민관협치 구심점 역할을 톡톡히 하기 바란다고 전했다.

 

구는 관 주도 행정에서 벗어나 정책 제안부터 결정·집행·평가·환류까지 전 과정에 주민이 참여해 창의적인 아이디어와 자원을 집단지성 방식으로 모으는 민관협치를 실현하기 위해 다각적 노력을 기울여 왔다.

 

지난해부터 지역 내 단체 대표, 활동가, 공무원 등으로 구성된 강동구 민관합동 협치T/F’를 구성·운영해왔다. 2서울특별시 강동구 민관협치 활성화를 위한 기본 조례를 제정하며 제도적 기반을 마련했고, 지역의 협치 수준을 조사·진단하는 지역사회 현황조사 및 협치체계 진단 용역도 완료했다. 또한, 민관협치 숙의·공론장을 개최하고 협치 역량강화를 위한 교육을 운영 중이며, 구체적인 민관협치 사업 추진을 위한 지역사회혁신계획수립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