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의 귀갓길을 밝혀드려요

늦은 밤 귀가도 안전하게 여성안심귀갓길 확대 구축

작성일 : 2018-09-05 19:16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늦은 밤 귀가하는 주민들의 안전을 철저히 하고자 여성안심귀갓길을 확대 설치한다고 밝혔다.

 

여성안심귀갓길은 여성이나 청소년들의 주요 귀갓길이나 범죄 취약지역 등을 별도로 선정, 늦은 밤은 물론 365일 누구나 안전하게 통행 할 수 있도록 특별 관리하는 구역을 말한다.

 

구는 지난 2015년부터 석촌동, 삼전동, 장지동, 거여동을 시작으로 현재까지 17개 여성안심귀갓길을 조성, 주민들에게 큰 호응을 얻는 중이다.

 

특히 이 구역은 범죄예방디자인(CPTED)을 적용해 노면표시, 안내판, 보안등을 설치하고 인근 지구대 역시 수시로 순찰, 어두운 골목길을 밝혀 안전하고 편리한 환경을 만들고 있다.

 

이에 올해는 새롭게 3개소를 신설하고 보수 작업이 필요한 1개소에 대해 전반적인 환경개선을 실시할 계획이다.

 

신설되는 3개소는 문정역일대 (문정역현대공인중개사무소문정동46), 오금동 목련공원 일대(오금동송파농협목련공원동남로26227), 가락시장역 3번 출구 일대 (가락시장역3번출구소방공제회관스타벅스→①SC제일은행/ →②우체국) 등이다.

 

구는 본격적인 조성 사업 시행 전 현장 조사를 통해 가로등 가동 여부나 CCTV설치 여부, 표시판 등을 면밀히 분석, 각 위치별로 위험요소를 제거하고 안전망 구축에 나선다.

 

이에 신설하는 3개소 역시 범죄예방디자인(CPTED)을 적용, 각 지점마다 노면에 여성안심귀갓길을 표시하고 신고 위치표지판 등을 설치한다. , 문정지구대와 가락지구대 등과 연계해 순찰도 강화할 계획이다.

 

그 외에도 석촌역 4번 출구 일대 안심귀갓길의 경우 최근 도로 공사 등으로 손상된 노면 표시 일부를 복구 하는 작업을 실시한다.

 

구는 이번 신규 설치로 가락본동, 오금동, 석촌동, 장지동 등 관내 곳곳 총 20개 여성안심귀갓길을 운영, 취약지역 환경 개선은 물론 여성대상 범죄 예방에도 효과를 얻을 것으로 기대한다.

 

더불어 여성안심귀가 스카우트 사업, 안전마을 확대, 화장실 및 탈의실 등에 설치된 몰래카메라를 점검하는 여성안심보안관, 혼자 사는 여성을 위한 안심택배보관함과 같은 여성안심서비스를 시행 촘촘한 지역안전망을 구축해 나가고 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앞으로 여성들 뿐 아니라 주민 누구나 늦은 밤에도 안전하게 생활할 수 있는 송파 만들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