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자인 향상을 위한 ‘강동구 공공건축가’ 선정·운영

건축계획, 경관, 디자인 분야별 전문가 총 22명 위촉

작성일 : 2018-10-04 16:48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서울시 자치구 처음으로 건축계획·경관·디자인 각 분야의 전문가를 강동구 공공건축가로 선정하고 지난달 28일 위촉식을 개최했다. ‘강동구 공공건축가는 강동구 내 공공건축물 건립과정에 투입돼 지역경관과 도시 이미지 품격 향상을 목표로 운영된다.

 

구는 선정된 전문가 22명을 4개 그룹으로 구성하여 그룹별로 운영한다. 기획설계 단계부터 프로젝트별 경험과 전문성을 가진 전담 건축가를 배치하여 시행착오를 줄이고, 이를 통해 내실화를 갖춘 공공건축물 건립을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주요 역할은 공공건축물 건립의 정책방향 및 주요사업 자문 공공건축물의 설계 및 시공에 대한 자문 공사 중 내·외부 마감재 선정 및 색채 자문 등이다. 지난 7월부터 강동구 홈페이지 공개모집 및 대한건축사회 등 관련학회 추천을 통해 1차로 선발된 후, 포트폴리오 등의 서류와 토론 심사를 거쳐 선정됐다.

 

임기는 2년으로 1회 연임 가능하다. 세부운영계획을 수립해 올 하반기부터 시행할 예정이며, 내년부터는 점차적으로 확대해 본격 추진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공공건축물의 설계단계부터 시공단계까지 강동구를 잘 아는전담 공공건축가를 지정했다라며, “설계자의 의도를 훼손하지 않고 일관성을 갖춘, 수준 높은 디자인의 공공건축물 건립을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