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책 읽는 물놀이장’으로 피서오세요!

송파구, 22일부터 성내천 ‘여름행복문고’ 운영

작성일 : 2019-07-18 19:23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본격적인 여름 휴가철을 맞아 오는 22일부터 1주일 간 성내천 물놀이장(성내천로 27)에서 여름행복문고를 운영한다고 18일 밝혔다.

 

여름행복문고는 주민들이 있는 현장으로 찾아가는 이동형 도서관으로 새마을문고 송파구지부 회원들의 자원봉사로 이뤄진다. 2005년부터 성내천 물놀이장에서 시작돼 문고가 운영되는 여름철 1주일 간 하루 평균 2천여 명이 찾는 도심 속 피서지로 인기가 높다.

 

올해에는 성내천 물놀이장에 여행을 주제로 세 마당을 구성해 다채로운 체험을 준비했다.

 

우선 책향기 마당에서는 일일도서대출 코너를 운영한다. 성내천 물놀이장 옆에 도서부스를 설치, ·아동을 위한 팝업 책과 공룡 책, 어른들을 위한 여행서와 소설 등 2천여 권의 도서가 비치된다. 특별히 올해에는 쉽게 젖지 않는 방수책을 준비해 물속에서도 편안하게 독서할 수 있는 이색체험이 가능하다. 더불어서 물놀이용품 대여, 페이스페인팅, 네일아트 등 부스도 마련된다. 도서는 12, 물놀이 용품은 11회로 대여할 수 있다.

 

독서·문화마당에서는 책읽기의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체험프로그램을 만날 수 있다. 독서메모장 만들기 서평이나 추천글을 매달 수 있는 북 트리 물을 묻히면 색깔이 변하는 물놀이책 체험 등을 비롯해 북카페가 마련된다.

 

끝으로 놀이마당에서는 공룡을 테마로 한 포토존과 유아용 자동차 타고 공룡시대 탐험하기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성내천 여름행복문고29일까지 이어지며 매일 1017시 운영된다. 새마을문고 송파구지부 회원이 하루 15명씩 배치돼 방문객들의 도서 이용을 돕는다. 모든 프로그램은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물놀이를 하며 책까지 읽을 수 있는 성내천 여름행복문고는 휴가철에만 만날 수 있는 송파의 이색 독서공간이라며 올해 휴가철에도 여행을 떠나는 마음으로 성내천을 방문해 책과 함께 시원하고 즐거운 추억을 만들길 바란다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