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발달장애인 자립 및 지원을 위한 사회공헌’ 민관 협약 체결

(사)한국자폐인사랑협회, 한국장애인고용공단 동부지사와 손잡아

작성일 : 2019-12-03 12:27 수정일 : 2019-12-03 19:41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지난 2() 사단법인 한국자폐인사랑협회, 한국장애인고용공단 동부지사와 함께 발달장애인 자립 및 지원을 위한 사회공헌민관 협약을 체결했다.

 

현재 강동구 발달장애인은 강동구 전체 장애인 중 약 10%로 다소 높은 비율을 차지하고 있으나, 이들의 자립을 돕기 위한 직업교육 및 훈련 시스템은 매우 부족한 상황이다. 이를 해결하고자 구는 사단법인 한국자폐인사랑협회, 한국장애인고용공단 동부지사와 함께 힘을 모았다.

 

이번 협약의 주요내용은 발달장애인 일자리 창출을 위한 복지 인프라 구축 중증 발달장애인의 직업훈련 및 맞춤형 직무 개발 구인·구직자 발굴 및 직업재활 지원 장애인 인식개선 및 권익 신장 등이다.

 

앞으로 구는 협약기관과 함께 발달장애인의 직업재활 및 훈련 시스템을 강화하고, 이들이 일반 고용시장에서도 일자리를 구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로써 발달장애인의 자립 문제도 해결되고 이들의 권익 또한 향상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더 많은 발달장애인들이 직업훈련의 기회를 갖게 되고, 일자리를 통한 자립 기반 마련을 위해 이번 협약을 체결하게 됐다장애인 비장애인 구분 없이 더불어 행복한 강동을 만들기 위해 끊임없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