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성내전통시장 공영주차장 건립

주차불편 해소로 전통시장을 찾는 발걸음 늘어나 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작성일 : 2021-02-27 10:16 수정일 : 2021-02-27 11:05

2월 25일 오후 3시 성내전통시장 공영주차장 건립을 기념해 준공식이 열렸다. 사진은 공영주차장 건립 유공상인 기념 사진 모습.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전통시장을 이용하는 주민들의 불편사항으로 늘 첫손에 꼽혔던 주차난 해소를 위해 성내전통시장에 28면 규모의 공영주차장(서울 강동구 풍성로37가길 31-10)을 조성했다.

 

서울시 여론조사(20183)에 따르면 전통시장 불편과 개선사항으로 주차시설 부재 및 주차 곤란33.9%1위를 차지했다. 이에 강동구는 성내전통시장 공영주차장 건립에 지난 2015년 중기부와 서울시 공모사업에 신청하여 선정돼 국비와 시비를 지원받았다.

 

이후 같은 해 10월 투자심사를 완료하고 201611월부터 2017년까지 토지와 건물에 대한 계약 및 등기를 마친 후, 201812월 건축물 철거공사를 완료하고 올해 2월 주차장 조성을 완료했다. 총 예산 87억 원을 투입해 987(299) 부지에 주차 면수 28면 규모의 평면자주식으로 조성됐다.

 

구는 효율적 관리와 향상된 주차 서비스 제공을 위해 무인관제 시스템으로 운영할 계획으로 225일 오후 3시에는 공영주차장 조성을 기념하는 준공식을 열었다. 시장 상인, 지역주민 등이 참석해 성내전통시장의 새 출발을 축하했다. 준공식은 코로나19로 인한 거리두기를 감안해 식전공연을 생략하고, 사업추진 경과보고, 유공상인 표창, 준공 세레머니 순으로 진행됐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성내전통시장 공영주차장 조성으로 주차불편이 대폭 해소돼 전통시장을 찾는 발걸음도 늘어날 것으로 기대된다코로나19와 상권변화로 어려움을 겪는 시장 상인들에게 힘이 되고, 지역 경제도 살아나도록 환경을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성내전통시장은 강동구 천호대로162길 일원에 위치해 있으며, 농산물·수산물·정육 잡화·식료품 등 다양한 상품을 파는 86개 점포로 이뤄져 있다. 특히 이곳 점포 간판은 인근에 위치한 강풀만화거리와 연계해 만화적 요소가 도입됐다. 상점명과 상인들의 얼굴이 캐리커처로 표현되어있어 볼거리와 즐거움을 제공해 주민들에게 인기가 높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