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경제’와 ‘환경’ 두 마리 토끼 잡겠다

구민 10명 중 9명, ‘민선7기 기대하고 있다’ 긍정적 평가

작성일 : 2018-12-27 16:41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지난 11월 구민 1천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를 발표했다. 발표에 따르면 송파구민 92.2%가 민선7기 구정 운영에 대해 기대하고 있다고 긍정적으로 답했다.

 

민선7기가 중점적으로 추진해야 할 분야로는 환경(23.8%)’경제(21.4%)’분야가 꼽혔고, 구민이 희망하는 송파구의 미래상으로도 일자리 창출과 우수기업 육성하는 경제도시(20.9%)’, ‘지속가능한 친환경 생태도시(19.8%)’, ‘미래인재 육성하는 교육도시(19.5%)’ 순으로 나타났다.

 

또한 앞으로 추진해야 할 중점사업으로 미세먼지 대책강화(20.6%)’, ‘송파일자리 통합지원센터 신설운영(13.5%)’이 가장 많은 선택을 받아 환경 및 경제 관련 사업에 높은 기대감을 보였다.

 

한편 송파구 내 개발이 시급한 장소로 성내천, 탄천, 장지천(26.8%)’1순위로 꼽히며, 현재 역점사업으로 추진 중인 송파수변올레길 조성 사업에 긍정적인 여론을 보였다. 특히, 응답자 중 10명 중 4명은 송파수변올레길이 생태환경 공원(39.7%)’으로 조성되기를 희망한다고 답했다.

 

구민 일자리 창출을 위한 중점 사업으로는 청년취업 지원을 위한 프로그램(27.3%)’경력단절여성·중장년을 위한 재취업 프로그램(16.0%)’을 선호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추가 유치를 희망하는 주민 시설로는 의료·복지시설(34.1%)’1위를 차지했고, ‘문화·체육시설(20.7%)’이 뒤를 이었다.

 

구는 이번 여론조사 결과를 구정 4개년 계획인 비전 2022’ 수립에 반영하고, 전 부서의 업무별 세부추진계획 수립단계의 기초자료로 활용할 예정이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이번 여론조사를 통해 보여준 구민들의 경제환경에 대한 기대에 어긋나지 않도록 관련 정책을 내년 구정운영에 중점 반영하겠다면서 민선7기 송파구가 일자리 넘치는 경제도시, 송파수변올레길로 대표되는 친환경도시가 되도록 구민들과 함께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본 여론조사는 지난 1114일부터 30일까지 17일간 만 19세 이상 성인 남녀 1000명을 대상으로 대면면접조사 방식으로 진행됐다. 조사대상자는 201810월 말 행정안전부 발표 주민등록 인구통계를 기준으로 지역별·성별·연령별로 할당해 표본을 추출했다. 표본오차는 95% 신뢰수준에 ±3.1%포인트이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