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활치료 갈 때 더 편하게 이동하세요

중증장애인용 특수 차량 (사)한국건강관리협회에서 기탁받아

작성일 : 2019-01-02 09:22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새해부터 한국건강관리협회로부터 기탁받은 중증장애인 전용 특화차량을 본격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 차량은 ()한국건강관리협회가 사회공헌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는 중증장애인을 위한 특화차량 보급사업에 따라 송파구에 기탁한 것이다.

 

이를 위해 지난 1226일 송파구 보건소에서 김인국보건소장과 한국건강관리협회 관계자들이 모인 가운데 차량 기탁식을 가졌다.

 

이는 15인승 차량을 중증장애인 특화차량으로 개조한 것으로 7,500만 원 상당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 차량은 중증장애인을 위한 차량인 만큼 이들은 언제나 안전하고 편하게 이동할 수 있도록 세심한 부분까지 배려했다.

 

세부적으로는 휠체어 장애인들이 휠체어에 탑승한 채로 타고 내릴 수 있도록 전동 리프트가 설치돼 있다.

 

특히 실내는 휠체어 3대가 동시 탑승할 수 있고 휠체어 회전반경 등까지 충분히 고려해 제작한 차량이다.

 

, 휠체어 고정벨트 등 안전성 확보를 통해 이동시 불안감을 최소화 한 부분도 특징이다.

 

이 차량은 앞으로 송파구보건소 별도 관리, 보건지소에서 재활치료를 받는 중증장애인들의 편리한 이동을 지원할 계획이다. 그 외에도 진료, 건강검진, 공연관람, 자조모임 등 이동 시 유용하게 사용할 것이다.

 

송파구보건소 관계자는 고가의 특화차량을 기탁해 준 ()한국건강관리협회에 다시 한번 감사 인사를 전한다이 차량은 중증장애인을 위한 서비스의 질적 향상은 물론 신설되는 장애인복지과 업무 추진에도 많은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