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입세대 위한 알짜 생활정보 다 모았다

헬리오시티 등 신규 전입세대 위한 생활정보 책자

작성일 : 2019-01-02 11:24 수정일 : 2019-01-02 17:19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송파에서 새로운 생활을 시작하는 전입세대를 위해 종합생활안내서 어서 와! 송파는 처음이지?’를 제작, 배부한다고 밝혔다.

 

1월부터 가락동 헬리오시티1만 세대 입주가 본격화되는 등 새해 전입세대가 크게 늘어날 것을 대비해 다양한 생활정보가 담긴 특별 안내책자를 제작한 것이다.

 

새로운 생활에서 생활해야 하는 구민들은 전입신고부터 생활 정보, 주변 시설 등 생활에 꼭 필요한 정보들을 각각 별도로 찾아야 하는 등 어려움이 따르는 것이 사실이다.

 

이에 구는어서 와! 송파는 처음이지?’는 송파만의 특색 있는 정책과 송파 곳곳에서 누릴 수 있는 명소·편의시설을 150페이지에 걸쳐 총망라 소개한다.

 

그 중에서도 생활민원, 안전·교통, 건강·복지, 보육·교육, 문화·체육·관광, 생태·환경, 일자리 등 크게 7개 테마로 나눠 구성한다.

 

특히 주민 누구나 누릴 수 있는 다양한 복지, 보육, 교육 정책을 상세히 알릴뿐 아니라 집 주변에서 즐길 수 있는 문화관광 혜택도 담겨 있다.

 

, 쓰레기 배출방법, 무인민원발급기 위치, 나눔장터 및 직거래장터 정보, 무료 공연, 송파의 맛집 등 생활밀착형 정보도 가득하다.

 

무엇보다도 안내서 구성 시 다양한 일러스트와 인포그래픽을 적극 활용, 남녀노소 누구나 관심 있는 분야를 손쉽게 찾아볼 수 있다.

 

한 손에 잡히는 핸디북 사이즈로 제작한 책자는 동 주민센터에서 전입신고 세대나 관심 있는 구민 모두에게 무료 배부한다.

 

그 외에도 송파구청 민원실, 구립 도서관 등 관내 곳곳에 비치할 예정이다.

 

, e-book으로 제작해 송파구청 홈페이지를 통해 언제든 편리하게 확인할 수 있다.

 

한권의 책을 통해 송파에서 새로운 생활을 준비하는 주민들은 생소한 환경에 빨리 적응할 수 있을 뿐 아니라 서울을 이끄는 송파만의 다양한 정책을 한눈에 보고 누릴 수 있는 기회가 될 것이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주민 여러분이 이 책자를 잘 활용해 송파구를 더욱 잘 알게 되고, 아는 만큼 충분히 누리며, 생활에 도움받기를 바란다송파가 내일도 계속 살고 싶은 도시가 될 수 있도록, 주민의 목소리에 언제나 귀를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