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ISDR, 송파의 재해경감전략 주목

2019년 재난관리평가서 최우수기관 선정

작성일 : 2019-05-21 19:23


 

송파구(구청장 박성수)의 재난피해를 줄이는 전략이 전 세계에 소개됐다.

 

21일 송파구에 따르면 안준호 송파구부구청장은 재난 대비 국제기구인 UNISDR(국제연합(UN) 재난위험경감사무국)의 초청으로 1317일 스위스 제네바에서 열린 ‘2019 재해경감을 위한 글로벌 플랫폼 회의에 참석해 송파구의 재해경감전략 등을 발표했다.

 

UNISDR이 이날 행사에 초청한 국내 지방자치단체는 송파구가 유일하다. UNISDR이 한국 내 지자체 중 구가 재난관리정책을 가장 적극적으로 시행하고 있다고 평가한 것이다.

 

실제로 구는 201511일자로 재해경감전담조직인 재난안전과를 신설하고 재난안전관리 정책을 밀도 있게 추진하고 있다.

 

매년 일정 비율 이상의 금액을 적립한 재난관리기금을 통해 재난위험경감 예방 활동과 도시 취약계층 보호 활동을 하고 있다. 또한 도시 위험도를 감안한 2030송파도시발전기본계획을 수립하면서 재난위험경감과 복원력 기반의 커뮤니티를 기반으로 도시를 재구성하고 있다.

 

송파안전체험교육관을 통해서는 세대와 계층을 아우르는 종합적 재난안전교육을 실시하고 있다. 아울러 세계에서 다섯 번째로 높은 빌딩인 롯데월드타워에서 재난대비 훈련을 실시해 실효성 있는 민·관 대응 시스템 구축하고 있다.

 

학교, 복지관 등 주요 공공시설물 복원력 강화를 위해 점차적으로 내진보강을 실시하고 있으며 효과적인 재난 대비와 대응력 확보를 위해 조기경보시스템(CBS)을 구축하고 운영하고 있다. 또한 민·관 협력 거버넌스를 통해 낙후된 마을을 재생하고 복원력이 강한 안전마을 만들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구는 행정안전부가 주관해 실시한 올해 재난관리평가에서 전국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돼 국무총리상을 수상했다. 앞서는 정부 주관의 재난관리평가에서는 최근 3년 연속 우수 등급을 받았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송파구는 재해경감을 위해 선제적으로 대응하고 있다“‘UNISDR 롤모델 도시인증을 받아 지속 가능한 발전을 이루는 국제적 안전도시로 자리매김 하는데 행정역량을 집중하겠다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