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대출, 이젠 편하고 스마트하게!”

송파구 스마트 도서관 개관, 잠실나루역 1번 출구에 5일 개관

작성일 : 2019-07-05 09:02


 

송파구(구청장 박성수)365일 책을 빌릴 수 있는 오픈형 미니도서관인 스마트도서관5일 선보인다고 밝혔다.

 

스마트 도서관은 자판기 형태의 무인도서대출반납기로 이용자가 건물로 된 도서관에 가지 않아도 손쉽게 책을 대출하거나 반납할 수 있다.

 

구의 스마트 도서관 1호점은 잠실나루역 1번출구(오금로 20)에 설치되어 75() 오후 15시 제막식을 갖는다. 송파구는 잠실에 위치한 송파어린이영어작은도서관 및 서울책보고와 연계해 도서관 인프라를 확대하고 나아가 자연스러운 책문화 거리를 조성하기 위해 첫 출발을 잠실나루역으로 선택하게 됐다고 설치 배경을 밝혔다.

 

송파 스마트 도서관에는 인문, 자연과학, 자기계발 등 500여 권의 도서가 비치된다. 송파구립도서관 가입 회원이면 누구나 이용이 가능하다. 이용방법은 먼저 회원증을 리더기에 인식 시키고, 원하는 도서를 검색한 후 도서대출 버튼을 클릭하면 된다. 스마트폰회원(바코드)인증으로도 도서를 쉽게 대출할 수 있다.

 

대출은 12권 이내이며 대출 기간은 최대 14일이다. 운영시간은 05시부터 24시까지, 연중무휴다.

 

구는 2개월 간 시범운영을 거쳐 9월부터는 스마트도서관 상호대차 서비스를 시행할 계획이다. 시스템 연계를 통해 관내 11개 구립도서관의 도서를 빌려볼 수 있게 될 예정이다. 향후 설치장소에 대한 수요조사를 실시해 내년에는 3개의 스마트 도서관을 추가 설치할 예정이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송파구는 서울시 자치구에서 연간 도서대출량 130만 권(2018)으로 1위이다. 그만큼 독서에 대한 구민의 관심이 높다면서 앞으로 스마트 도서관이 안정적으로 자리 잡아 더 많은 구민들이 책과 가까워지도록 운영에 만전을 기하겠다. 많이 이용해 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