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는 이웃…마음의 벽 허물자”

송파구, ‘제7회 탈북민 가족과 함께하는 어울림 한마당’ 개최

작성일 : 2019-11-03 18:30


 

송파구(구청장 박성수)112일 오후 5시 서울학원 의제관(잠실여고 체육관, 송파대로388)에서 7회 탈북민 가족과 함께하는 어울림 한마당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송파구 관내 학교법인 서울학원이 주최하는 이번 행사는 북한이탈주민이 대한민국 국민으로서 자긍심을 가지고 우리 사회에 적응할 수 있도록 마련된 소통·화합의 장이었다.

 

7회째를 맞이한 어울림 한마당에는 매년 300여 명이 함께 모여 마음의 벽을 허물고 서로를 이해하는 뜻깊은 시간을 보내왔다. 올해도 송파구 및 인근 지역에 거주하는 북한이탈주민 200여 명, 서울학원 산하 3개 학교(일신여중·일신여상·잠실여고)의 학생·교직원 등 120여 명이 한자리에 모였다.

 

이날 행사는 3부에 걸쳐 진행됐다. 학생들이 노래, 댄스 등 다양한 공연을 선보이며 무대를 채웠다.

 

개회와 함께 송파구는 북한이탈주민의 정착을 돕고 모범적인 학교생활을 이어온 서울학원 학생과 교직원, 탈북 학생 대표 각 1명에게 표창을 수여했다.

 

이어 1() 어울림 공연 마당에서는 탈북 청소년과 일신여상·잠실여고 학생들의 멘토 결연, 학교 동아리 학생들의 환영 공연이 펼쳐졌다. 잠실여고 학생들이 오케스트라 연주와 중창, 일신여상 학생들이 치어리딩을 선보였다. 또한 탈북 청소년과 일신여상 학생들이 우리의 소원은 통일을 합창하며 의미를 더했다.

 

2부와 3부에서는 북한이탈주민 가족 노래자랑과 게임, 경품 증정과 함께 기념사진을 촬영하며 어울림 한마당의 대미를 장식했다.

 

3시간 동안 진행된 이번 행사는 북한이탈주민과 지역주민, 특히 청소년들이 교류하며 공감대를 나누고 서로를 이해하는 계기가 됐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북한이탈주민과 지역주민의 만남으로 더불어 살아가는 분위기가 확산되기를 기대한다, “앞으로도 북한이탈주민들이 우리 사회에 안정적으로 정착할 수 있도록 구 차원의 관심과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