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설 앞두고 농수축산물 원산지 표시 점검

“안심할 수 있는 먹을거리로 명절 상차림 준비하세요!”

작성일 : 2020-01-07 23:04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설 명절을 앞두고 제수용·선물용 농수축산물에 대한 원산지 표시 지도점검을 17일까지 실시한다고 밝혔다.

 

건전한 식품유통 질서를 확립해 주민들이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상품으로 명절 상차림을 준비할 수 있도록 돕기 위함이다.

 

이에 구는 공무원과 소비자식품위생감시원 등으로 구성된 민·관 합동단속반을 중심으로 집중 점검에 나선다.

 

점검반은 주민들이 자주 이용하는 대형마트와 백화점을 비롯해 풍납시장·새마을시장·마천시장·석촌시장·방이시장 등 지역 내 전통시장 등 200여 점포를 대상으로 강력한 점검을 펼칠 계획이다.

 

주요 점검 품목은 도라지·고사리·버섯·곶감·사과··대추 등 농산물 굴비·조기·명태·문어 등 수산물 쇠고기·돼지고기·닭고기 등 축산물이다. 명절에 특히 수요가 많은 제수용품과 선물용품을 집중 점검한다.

 

이번 점검에서 값싼 외국산을 국산으로 둔갑 판매 행위 원산지 표시 적정 여부 지역 특산품 원산지 거짓표시 판매 행위 유통기간 경과 및 냉장·냉동 품목 상온 보관 등 비위생적인 판매 행위 등을 면밀히 살필 계획이다.

 

구는 현장에서 구입 거래명세서와 상품의 외형··냄새를 살피고, 원산지 표시 위반이 의심되는 품목을 수거해 전문기관에 원산지 검정을 의뢰할 계획이다. 현장 시정조치는 물론, 향후 검정 결과 위반사항이 적발될 경우에는 과태료를 부과하거나 수사기관에 고발할 계획이다.

 

구는 오는 10일까지 원산지 표시를 홍보하는 계도 기간을 거쳐, 13일부터 17일까지 5일간 본격적인 현장 단속을 실시한다는 방침이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구민들이 안심할 수 있는 먹을거리로 안전하고 즐거운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철저히 점검하겠다, “지속적인 식품위생점검을 실시해 공정한 유통질서 확립에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