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2020 중소기업 청년취업인턴제 실시

지난해 청년취업인턴제 정규직 전환률 81% 달해

작성일 : 2020-02-18 19:45 수정일 : 2020-02-18 20:13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청년에게 취업 기회를 제공하고, 중소기업에게는 재정적 부담을 완화시켜주는 중소기업 청년취업인턴제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중소기업 청년취업인턴제는 중소기업이 미취업 청년을 인턴사원으로 채용할 경우 6개월까지 1인당 최대 540만 원을 지원하는 제도이다.

 

구는 지난해 처음으로 중소기업 청년취업인턴제를 실시해 16개 참여 기업 중 13개 기업에서 최종 13명 청년을 정규직으로 채용, 81% 전환률을 보였다.

 

올해는 다음달 13일까지 참여기업을 모집해 심사과정을 거쳐 최종 15개 기업을 선발할 예정이다. 송파구 소재 상시근로자 5인 이상 중소기업 중 정규직 채용계획이 있는 기업이면 신청이 가능하다. 다만, ICT 및 기타 기술특허를 활용한 창업 분야, 청년창업기업 및 벤처기업, 문화컨텐츠산업 분야는 5인 미만이라도 가능하다.

 

선정기업에게는 인턴 인건비로 3개월 간 1인당 월 80만 원을 지원한다. 정규직 전환 시에는 추가로 3개월 간 월 100만 원을 지원한다.

 

참여를 원하는 기업은 송파구 홈페이지(http://www.songpa.go.kr) 공고문을 참조해 구청 8층 일자리정책담당관으로 방문(02-2147-4910) 또는 전자우편 (skando@songpa.go.kr) 접수하면 된다.

 

인턴지원 자격은 만15세 이상 만34세 이하 송파구 거주 미취업 청년이다. 송파 일자리센터, 문정비즈밸리 일자리허브센터에 구인 등록을 해 놓으면 선정된 중소기업과 매칭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이 밖에도 구는 정보부족으로 인해 구인구직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청년과 중소기업 간 맞춤형 취업연계를 위해 취업박람회를 지속 개최하고, 취업 특강, 송파잡카페, AI/VR 면접 체험관 등을 운영하고 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지난해 구민여론조사에서 올해 역점 추진분야 1위로 일자리(31.4%)’가 꼽혔고, 이를 위해 청년취업지원에 중점을 둬야 한다는 응답이 40.2%를 차지했다면서 앞으로 청년들이 구직과정에서 시행착오를 줄일 수 있도록 인건비 지원과 함께 다양한 취업지원프로그램을 활발하게 운영해 청년취업난의 돌파구가 되도록 힘쓰겠다고 밝혔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