폭염 속 아파트 경비실…송파구, 에어컨 설치 지원

조례 개정해 15개 단지, 최대 160대 설치 지원

작성일 : 2020-07-17 19:27 수정일 : 2020-07-17 19:32

송파구(구청장 박성수)가 올 여름 폭염에 대비해 아파트 경비원들의 근무환경 개선을 위해 냉방기 설치를 지원한다.

 

현재 구에는 아파트 117개 단지에 경비원 1,813명이 근무하고 있다. 그러나 구는 근무자의 80% 가량이 6070대 고령자이며 한 여름 경비실 내부 온도가 40에 육박하는 등 폭염에 취약해 근무환경 개선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구는 지난 5월 관련 조례(송파구 공동주택 지원 조례 제4조 제2항 타목 신설)를 개정하고 냉방기 설치 지원에 본격 나섰다. 첫 시작으로 올해는 총 5천만 원을 투입해 최대 160대까지 설치비용을 지원한다.

 

지원 대상은 사용검사 후 5년이 지난 150세대 이상 아파트 단지 15곳이다. 17일까지 입주자대표회의로부터 지원신청을 받아 적정성 여부를 심의한 후 21일 최종 지원 대상을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된 단지에는 냉방기 설치비의 50%를 지원한다.

 

또한 냉방기 설치 단지를 대상으로 서울시에서 지원하는 태양광 미니발전소 무상 설치 지원사업을 안내해 전기료 등 냉방기 관리비용 부담을 줄일 수 있게 도울 예정이다.

 

이 밖에도 구는 노후화 된 아파트 단지가 많은 점을 고려해 안전한 주거환경 조성을 위해 시설 및 환경 개선에 힘쓰고 있다. 매년 8억 원을 투입해 10년이 경과한 아파트 단지를 대상으로 주 도로, 보안등, 어린이놀이터, 재해예방시설물 보수 등을 지원하고 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공동주택의 안전과 생활편의를 책임지고 있는 경비원들의 근무환경은 입주민들의 삶과도 직결돼 있다면서 이번 경비실 냉방기 설치 지원을 비롯해 앞으로도 공동주택 환경개선에 힘써서 살기 좋은 도시, 송파를 만들어 가겠다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