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식품접객업소에 투명 위생마스크 지원

코로나19 예방강화 위해 마스크 착용 및 음식 덜어먹기 등 캠페인 진행

작성일 : 2020-07-28 18:28

홍보물.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코로나19 생활방역 강화의 일환으로 주민생활과 밀접한 모든 식품접객업소에 투명 위생마스크 12,000개를 무료 배부하고, 음식 덜어먹기 캠페인 활동을 실시한다고 밝혔다.

 

구는 이달 중으로 일반음식점, 휴게음식점, 제과점 등 식품접객업소 9,500여개소를 대상으로 투명 위생마스크(조리용) 12,000개를 지원할 예정이다.

 

구는 감염에 취약할 수밖에 없는 식품접객업소를 대상으로 코로나19 발생 직후인 지난 2월부터 구내 모든 업소에 손소독제를 배부하고, 테이블 닦기, 수저 위생적 관리 등 업주 스스로 예방할 수 있는 방역수칙을 안내했다.

 

이번 사업은 그동안 코로나19 장기화로 외식 기피 현상이 심화함에 따라 조리용마스크 구매 부담을 겪고 있는 식품접객업소에 마스크를 무료 배부하고, 안전한 환경을 조성해 감염확산을 예방하기 위한 취지로 마련됐다.

 

특히 구민들의 코로나19 생활방역 적극 참여를 위해 슬기로운 송파생활이라는 슬로건 아래, 개인용 접시에 음식 덜어 먹기 등의 식문화 개선 및 안전한 음식문화 정착에 앞장서는 캠페인도 진행한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최근 수도권 및 지역사회 소규모 밀집공간에서 확진자 발생이 증가하고 있어 방역강화를 위해 세심한 관리가 더 필요한 시점이다라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지역사회의 노력에 적극 동참에 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