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제10회 어린이 안전대상’ 국무총리상 선정

송파만의 차별화된 눈높이 안전교육, 방범용 CCTV 확대 등 추진

작성일 : 2020-11-26 12:56 수정일 : 2020-11-26 13:41

가동초 횡단보도 앞 옐로카펫.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행정안전부와 내일신문이 공동주최하는 10회 어린이 안전대상평가에서 국무총리상에 선정되는 쾌거를 이뤘다고 밝혔다.

 

어린이 안전대상은 2011년부터 어린이 안전환경 조성 및 관련 정책을 추진하는 기초지방자치단체의 우수사례를 발굴해 수상하는 제도로, 구는 2016년 장관상에 이어 올해 국무총리상에 선정되는 영예를 안았다.

 

구는 올해 어린이 눈높이 안전교육, 어린이 안전 교통환경 조성, 어린이 안전대책 및 안전기반 구축 등 다양한 분야에서 어린이 안전정책을 추진했다.

 

먼저, 송파구만의 차별화된 어린이 안전교육으로 축제처럼 즐기는 재난안전 체험 한마당’, ‘찾아가는 어린이 안전체험 캠프운영, 안전교육 7대 표준안에 맞춘 어린이 안전일기를 관내 초등생에게 제작·배부 하는 등 어린이 스스로 안전에 관심을 가지도록 어린이 눈높이에 맞는 안전 교육을 실시했다.

 

특히, 구는 어린이와 학부모 모두 안심하고 통행 수 있는 교통환경 조성에 지속적으로 힘쓰고 있다. 전국 처음으로 실시간 우회전 영상알리미를 설치하고 방범용 CCTV 엘로카펫 사인블록형 노란발자국 확대 설치 등 어린이 보호구역 안전시설을 강화했다.

 

, 5만 명이상 어린이를 대상으로 안전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는 송파안전체험교육관에서 올해는 코로나19로 온라인 안전체험교육을 진행해 미취학아동부터 어른까지 체계적인 교육을 실시할 수 있는 인프라를 구축했다.

 

이 외에도 마천1(2017)과 풍납1(2019) 안심마을 조성에 이어 올해는 문정1, 방이2, 잠실본동으로 안심마을을 확대 조성하여 어린이들이 보다 안심할 수 있는 환경을 구축했다. , 경찰서, 소방서, 교육지원청, 녹색어머니회, 자율방재단 등 민·관 협력을 통해 안전 시책과 협력사업을 이어나가고 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취임 초부터 어린이 안전을 최우선에 두고 관련 인프라 마련에 많은 노력을 기울이며 정책을 펼쳐온 그 간의 성과를 인정받아 매우 기쁘다, “앞으로도 어린이들이 안전한 환경을 조성하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