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7만 송파 전 구민, 자전거보험 자동 가입

올해 첫 가입, 구민이라면 누구나 혜택 받을 수 있어

작성일 : 2021-02-24 18:04

송파구 관내 자전거길에서 자전거 타는 모습.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자전거 사고 발생 시 모든 구민이 무료로 보상 받을 수 있는 자전거보험을 처음으로 가입했다고 밝혔다.

 

구는 자전거도로 107.9km, 공공자전거 따릉이 대여소 133개소, 전국 처음으로 시작한 자전거수리센터 등 자전거 타기 편리한 도시 환경을 조성해 왔다. 이 덕분에 2019년 기준 자전거 이용률은 17.2%로 서울시 평균인 17.9%와 비슷하나 개인 자전거보험 가입이 활성화돼 있지 않아 안전한 자전거 이용에 한계가 있었다.

 

이에 구는 전 구민을 위한 자전거보험에 가입, 오는 31일부터 제도 운영을 시작한다.

 

구에 주민등록이 돼 있는 구민이면 누구나 별도 절차 없이 자동 가입된다. 지난해 12월말 기준 667,960명이 보험 혜택을 볼 것으로 기대된다.

 

자전거를 직접 운전하거나 혹은 자전거 탑승 중에 일어난 사고, 통행(보행) 중 자전거로부터 입은 사고 모두 보장 받을 수 있다. 국내에 한하여 사고 발생지역에 관계없이 전국 어디서나 혜택을 받는다.

 

보장 항목은 총 7가지다. 자전거사고 사망 후유장애 진단위로금 입원위로금 벌금 변호사선임비 교통사고 처리지원금 등이다. 항목에 따라 20만 원에서 최대 3,000만 원까지 보상한다.

 

보장기간은 내년 228일까지 1년 이며, 보험금 청구는 사고 발생일로부터 3년까지이다. 보장 항목에 따라 개인적으로 가입한 다른 보험과 관계없이 중복 지급도 가능하다. 보험금 청구 문의는 전화 1899-7751로 하면 된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이번 자전거보험 전 구민 자동 가입으로 자전거 사고에 구민 안전을 보장할 수 있는 실질적인 구제 제도를 마련하게 됐다면서 앞으로도 구민의 안전과 편의를 위한 자전거 사업을 새롭게 발굴해 구민들이 안심하고 자전거를 이용 할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