푹푹 찌는 여름밤, 도서관으로 캠핑오세요

아이부터 어른까지 도서관에서 보내는 특별한 하룻밤

작성일 : 2018-08-10 14:16 수정일 : 2018-08-10 14:17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무더운 여름, 도서관에서 시원하고 기분 좋은 하룻밤을 보내는 특별 프로그램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최근 연일 계속되는 기록적인 폭염에 수많은 시민들이 더위와 열대야를 피해, 서점과 도서관을 찾거나 휴가 내내 에어컨 아래서 책을 읽는 북캉스도 각광받고 있다.

 

이에 구는 더위에 지친 주민들이 도서관에서 책과 함께 색다른 하룻밤을 보내며 진정한 북캉스를 즐길 수 있도록 도서관에서 12북캠핑을 준비 중이다.

 

여름방학과 휴가철을 맞아 도서관에서 보내는 12일간의 바캉스를 통해 시원한 하룻밤을 물론 일상을 벗어난 여유로운 시간을 제공하는 것이다.

 

우선 송파어린이도서관은 12일부터 13일까지 관내 초등학생 40명과 함께 도서관에서 12을 진행한다.

 

송파어린이도서관은 일 년에 하루 아이들을 위해 특별히 도서관을 개방, 문 닫힌 도서관에서 책을 친구 삼아 잠드는 행사를 해마다 열어왔다.

 

올해는 책의 섬, 송어도로 오세요!’ 라는 주제로 입소부터 퇴소까지 여행을 떠나는 형태로 운영한다.

 

아이들은 6개의 모둠으로 나눠 미션을 수행하거나 책과 연계해 바다와 산을 여행하듯 즐거운 체험을 할 수 있다. , 심야영화제에서는 자유롭게 책과 영화를 보는 프로그램도 있다.

 

송파글마루도서관에서는 가족과 친구, 연인이 함께 참여하는 북캠핑을 준비 중이다.

 

오는 14일 밤 8시부터 15일 아침 8시까지 진행하는 이 행사는 가족과 친구로 구성한 25팀 총 80여명이 참여 자연 속으로 캠핑을 떠나듯 도서관에서 캠핑을 즐기는 행사이다.

 

참여자들은 각 팀별로 도서관 곳곳에 자유롭게 텐트를 치고 책을 읽거나 보드게임을 즐기고, 책과 관련한 애니메이션과 영화도 감상 할 수 있다.

 

특히 밤 시간대에는 출출함을 달래 줄 야식 만들기프로그램도 진행, 도서관 캠핑의 재미를 더할 예정이다.

 

엄대섭 송파구 교육협력과장은 “2018년 책의 해를 맞아 준비한 특별한 프로그램인 만큼 정말 알차게 준비했다, “이번 기회로 삶의 활력이 될 수 있는 비타민이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