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인순 의원, 신종 코로나 대응 송파구보건소 방문

선별진료소 운영 등 현장관계자 격려·애로사항 청취

작성일 : 2020-02-13 11:02 수정일 : 2020-02-13 11:04


 

더불어민주당 남인순 국회의원(송파병)212일 송파구보건소를 방문, 코로나19를 예방 및 차단하기 위해 밤낮으로 총력을 기울이고 있는 김인국 소장을 비롯한 보건소 관계자들을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송파구는 구민 안전을 위한 감염병 예방과 지원책 마련을 위해 박성수 구청장을 본부장으로 하는 송파구 안전대책본부를 구성해 운영하고 있으며, 송파구보건소는 건물 옆에 별도의 음압천막을 설치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검체검사가 가능한 선별진료소를 24시간 운영하고 있다.

 

남 의원은 김 소장과 신홍희 감염병예방팀장 등으로부터 의심환자 역학조사 및 접촉자 관리현황, 검체검사 의뢰 및 선별진료소 이용현황 등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대응상황을 보고받고, 애로사항을 청취했다.

 

송파구의 코로나19 관련 역학조사 및 접촉자 관리현황은 확진자 1, 자가격리 17, 능동감시 21명으로 집계됐다.

 

남 의원은 국내 19번째 확진자가 송파구에 거주하는 것으로 밝혀져 구민들이 많이 불안했지만 송파구보건소를 비롯한 송파구 확진자 방문시설에 대한 방역소독과 접촉자 격리, 다중이용시설 임시휴관 등 신속하고 철저한 대처로, 아직까지 추가 확진자는 발생하지 않았다면서, “보건의료 최일선 현장에서 헌신적으로 애쓰고 계신 송파구보건소 관계자분들의 노고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인 남 의원은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위원이자 더불어민주당 신종코로나바이러스대책특별위원회 위원으로 활동하며, 정부의 코로나19 방역대책 점검 및 지원, 의료기관 피해보상과 자영업자와 소상공인 지원, 경제피해 최소화 방안 마련을 위해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