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해식 국회의원, 온택트 의정보고회 성황리에 실시

최대 동시접속자 1,200여명 시청

작성일 : 2021-01-07 13:40 수정일 : 2021-01-07 13:43

16일 저녁, 이해식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강동을)이 온택트 의정보고회를 진행했다. 코로나19로 인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실천해야 하는 상황에서 이 의원은 유튜브 라이브를 통해 주민들에게 의정보고회를 실시했다. 박성민 더불어민주당 최고위원이 사회를 맡은 이번 의정보고회는 온라인으로 진행됐음에도 불구하고 최대 1,200여명의 시청자를 기록하는 등 많은 관심 속에서 치러졌다.

 

이 의원은 먼저 정부의 백신 수급에 대해서 보고했다. 그는 우리나라는 5,600만명분에 해당하는 1600만회분이 확보돼 있다우선 접종자들을 우선으로 이르면 2월부터 접종을 시작해 올해 9월말 이전까지 국민의 6090%까지 접종을 받을 수 있을 것이라며 백신 수급상황을 설명했다.

 

질의 응답시간에는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이명박, 박근혜 전직 대통령 사면에 대한 이 의원의 의견을 들었다. 이 의원은 두 전직 대통령들이 진정어린 사과와 반성을 하고 있지 않다”, “박근혜 대통령의 경우 법적절차가 다 끝나지 않았다며 시기적으로 부적절하다고 말했다. 또한 사회적 합의가 이뤄지지 않은 상태에서의 사면 논의는 성급하지 않나며 의견을 밝혔다.

 

그 외에 이번 의정보고회를 통해 이 의원은 지방자치법 및 경찰청법 개정 등 자신이 주도한 법안처리에 대해 보고했고, ‘양천 아동학대 사망 사건에 대한 처벌’, ‘검찰개혁과 공수처’, ‘중대재해기업처벌 법제정등 다양한 현안들에 관한 자신의 의견을 밝혔다.

 

지역 현안을 다루는 순서에서는 강동구 지역을 위해 특별교부세 26을 확보했음을 알렸고, ‘GTX-D사업’, ‘지하철 5호선 둔촌동역 굽은다리역 직결화 사업의 필요성과 진행 과정에 대해서 구민들에게 보고했다.

 

한편, 150여명의 지역주민이 동참한 응원영상이 방영돼 참여자들이 큰 호응을 얻었다.

 

해당 온택트 보고회는 유튜브 이해식TV’ 채널을 검색해 시청할 수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

국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