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철5호선 상일동역 이용 편의성 개선된다

김종무 시의원, 지하철 환기구 개선 및 가이드라인 마련 예산 확보

작성일 : 2018-12-20 17:01


 

강동구에 위치한 지하철 5호선 상일동역에 출입구 2개소와 승강기가 신설되고 환기구 4개소 이설을 통한 보행로가 확대돼 시민의 지하철역 이용이 한결 편리해질 예정이다.

 

상일동역 출입구 및 환기구 설치 이전은 강동구 고덕 주공3단지 주택재건축정비사업에 따른 기반시설 확충 차원에서 추진 중인 사업으로 해당 계획안이 담긴 도시철도 5호선 상일동역 도시계획시설 변경 결정을 위한 의견 청취안1220() 서울시의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도시계획위원회에서 활동 중인 김종무 의원(더불어민주당·강동2)은 해당 안건의 통과를 환영하며 명일역에 이어 상일동역 환기구 이설로 지역주민들 보행환경이 개선돼 기쁘다, “지하철 환기구가 보행권을 저해하는 일을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지하철 환기구 설치 가이드라인 및 개선방안 마련을 위한 예산 2억 원을 추가 확보했다고 밝혔다.

 

도시철도 5호선 상일동역 도시계획시설 변경()에는 3-1, 4-1번 출입구 신설, 승강기 신규 설치, 4개 환기구 이설을 통한 보도폭 확장(5.5m8.5m)등이 포함돼 있다. 서울시 도시계획위원회에서 변경안이 확정되면 내년 1월 착공해 20202월 준공될 예정이며, 필요예산 90억 원액은 정비사업 조합에서 부담해 기부채납 할 계획이다.

 

김 의원은 지하철 환기구 개선 및 설치 가이드라인 마련을 통해 보행권 확보가 곧 주거환경 향상에 기여한다는 인식이 확산되길 기대한다, “앞으로도 지역주민의 보행 안전을 위협하는 지하철 환기구에 대해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해결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