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종무 시의원, ‘저층주거지 사회기반시설 공급에 관한 조례안’ 상임위 통과

주차장·공원·어린이집 등 생활SOC 확충 통한 10분 동네 생활권 조성 기여 전망

작성일 : 2019-04-24 15:55

 

생활밀착형 SOC 공급에 대한 지원근거가 마련돼 서울시 내 노후 저층주거지의 주거환경이 개선되고 거주민의 삶의 질이 향상될 전망이다.

 

김종무 서울시의회 의원(더불어민주당·강동2)이 발의한 서울특별시 저층주거지 생활밀착형 사회기반시설 공급에 관한 조례안422() 도시계획관리위원회를 통과했다. 이 조례는 재생사업지역, 정비사업 해제지역 등 주거환경이 취약한 노후 저층주거지에 주차장, 공원, 도서관, 보육시설, 노인여가복지시설, 생활체육시설 등 일상생활에서 시민 편익을 증진시키는 생활SOC 공급 및 지원에 대한 근거 마련을 위해 발의됐다.

 

김 의원은 지난해 11월 실시한 서울시 예산안 심사에서 ‘10분 동네단위 종합주거지 재생사업2022년까지 3,700억여 원이 투입되는 대규모 사업임에도 제대로 된 사업계획이나 법적 근거를 갖추지 못했다고 지적하며, 저층주거지 생활환경개선사업의 지속적이고 체계적인 추진을 위한 법적근거 마련을 촉구한 바 있다. 이에 이번 조례안에 국고보조금 지원 사업에 대한 지방비 부담분을 포함해 생활밀착형 SOC 공급에 필요한 비용에 대해 예산을 편성할 수 있다는 조항을 명시했으며, 생활밀착형 SOC 공급 계획 수립에 대한 시장의 책무, 공급지역 선정 기준, 사업 시행자 등에 대한 내용을 담았다.

 

김 의원은 공동주택지역에 비해 상대적으로 주거환경이 열약한 저층주거지 주거생활 인프라 개선을 위해 이번 조례안을 발의하게 됐다도보로 10분 내 접근 가능한 거리에 주차장, 공원, 도서관 등 주민 생활과 밀접한 SOC들이 공급되면 주거환경 개선뿐만 아니라 삶의 만족도까지 향상될 것으로 전망한다고 밝혔다. 아울러 이번 조례는 지난 15일 정부 부처 합동으로 발표한 생활SOC 3개년 계획실효성을 높여 기반시설 설치 및 운영을 통한 일자리 창출 등의 시너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서울특별시 저층주거지 생활밀착형 사회기반시설 공급에 관한 조례안430() 개최되는 서울시의회 본회의에서 의결될 예정이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