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인 시의원, 5·18민주화운동 제39주년 맞아 광주 민주묘역 참배

“끝까지 진실을 밝히고 국민에게 알려, 광주의 아픔이 위로되길”

작성일 : 2019-05-17 16:03

 

이정인 서울시의회 보건복지위원회 의원(더불어민주당·송파5)5·18민주화운동 제39주년을 앞두고 16() 광주를 찾아 민주열사를 위해 참배했다.

 

이날 서울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원들은 광주 북구에 위치한 국립 5·18민주묘역을 참배 후 옛 전남도청 별관을 찾아 희생자와 부상자 가족으로 구성된 오월어머니들을 격려 방문했다.

 

이 의원은 “5·18 민주화운동이 39년이 지난 현 시점에서도 진상규명이 제대로 되지 않고 있고, 최근 5·18 역사에 대한 왜곡과 폄훼, 막말이 끊임없이 계속되는 등 5·18 정신에 공감을 못하는 사람들이 아직도 많이 있다는 것이 매우 안타깝다“5·18 민주화운동에 대해 끝까지 진실을 밝히고, 올바른 역사를 국민들에게 알려야 한다고 말했다.

 

또한, “민주주의를 위해 희생한 수많은 국민들의 갈망과 희망으로 오늘날 대한민국의 민주주의가 실현될 수 있었다, “민주열사의 희생에 대한 깊은 존경과 상처를 간직한 채 살아가고 있는 광주시민들의 아픔이 치유되기를 바란다며 위로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