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훈 시의원, 친환경 최우수 광역의원에 선정

“안심하고 살 수 있는 도시 서울을 만들어갈 것”

작성일 : 2017-10-03 07:30 작성자 : 동부신문 (dongbunews@naver.com)


 

이정훈 서울특별시의회 교육위원회 의원(더불어민주당·강동1)이 지난달 27일 사단법인 한국환경정보연구센터가 주관한 ‘2017 전국 지방의회 친환경 최우수 광역의원에 선정됐다.

 

이 의원은 교통유발부담금 현실화로 교통량 감축을 유도하기 위한 조례 개정, 교통 환경 개선을 위해 승용차요일제 내실화에 앞장섰고, 서울시 미세먼지 및 유해화학물질 대책 마련을 촉구하는 등 의정활동을 통해 환경 분야 개선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

 

또한 서울시내 학교의 대부분이 노출된 석면 위험의 감소를 위한 장기계획을 마련해 학생들이 석면 위험으로부터 안전해지도록 만들기 위한 노력을 꾸준히 하고 있으며, 이와 같은 이 의원의 관심이 서울시교육청 석면대책 정책으로 이어졌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아울러 녹지가 부족한 학교에 녹지를 확충하고, 학생들의 자연학습의 장소로 활용할 수 있는 유휴공간을 찾아 생태공간으로 조성하는 에코스쿨 조성사업(학교공원화사업)을 중점적으로 추진해 서울시의원 중 최다학교에 에코스쿨 조성사업을 시행한 성과를 거두었다.

 

2015년 예산 58,000만 원을 투입해 5개 학교에 에코스쿨을 조성한 것을 시작으로, 201613개 학교 178,000만 원, 20177개 학교 94,000만 원 예산으로 사업을 진행해 도시생활에서 자연을 접하고 친해지기 어려웠던 지역주민들에게 각 학교의 에코스쿨이 쾌적한 녹색쉼터로 활용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다.

 

이 의원은 “2016년 수상에 이어 다시 환경 분야의 공로를 인정받은 것은 더욱 환경에 관심을 가지고 의정활동을 하라는 뜻으로 알겠다서울시 신재생에너지와 교통 환경, 미세먼지, 유해화학물질, 학생 안전 등 환경의 범위를 넓게 보고 꾸준한 노력해 안심하고 살아갈 수 있는 도시 서울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사단법인 한국환경정보연구센터는 지난 710일부터 910일까지 전국 256개 지방의회에서 활동 중인 3,500여 명의 지방의원을 대상으로 평가해 친환경 정책 최우수 광역의원 23명과 기초의원 29명을 선정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