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두생 시의원, “잠실, 광나루한강공원 나들목 접근개선 공사 시작”

작성일 : 2017-12-06 15:16 수정일 : 2017-12-07 16:54


 

잠실과 광나루한강공원의 나들목 4곳 접근시설에 대해 개선공사를 시작해 내년 말에 개통된다.

 

전액 국비로 총 공사비 104억 원이 투입되는 잠실한강공원(잠실·잠실나루) 나들목과 광나루한강공원(풍납토성·나루토성) 나들목은 내년인 201812월 개통을 목표로 공사를 시작한다. 그동안 예산문제로 개선공사가 지연되던 중 서울시 환경수자원위원회 진두생 의원(자유한국당·송파3)은 한강공원을 이용하는 주민들의 편의를 위해 나들목 설치의 필요성을 소관부서인 한강사업본부 업무보고시관계공무원에게 몇 차례 설명하고 예산을 확보해 공사를 시작하게 됐다.

 

이번 개선공사는 주변 지역의 기존 차수벽을 철거하고 그 자리에 새롭게 육갑문을 설치하는 사업이다. 그동안 차수벽은 여름철 폭우나 홍수시 한강 범람 방지를 목적으로 설치했지만, 한강공원을 이용하는 시민들이 차수벽으로 인해 어두운 보행거리로 우회하는 등 불편이 끊이질 않았다. 따라서 기존 차수벽을 철거하는 대신 새롭게 설치하는 이중육갑문은 주변경관과 어우러질 수 있도록 친환경적으로 조성하고 조명도 설치해 시민들이 안심하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했다.

 

진 의원은 이번 나들목 개선공사로 한강공원을 이용하는 시민들 모두가 편리하고 안전한 공원 접근이 가능하게 됐으며, 앞으로도 한강공원이 국내외 관광객과 시민들이 자주 찾는 서울시 대표명소로 거듭나는 동시에 한강 고유의 자연성회복을 위해서도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