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원서 강동구의회 운영위원장, 세종포천간 고속도로 공사 주민피해 대책 회의 열어

작성일 : 2019-12-03 12:37

 

강동구의회 박원서 운영위원장(강일동·고덕1·2)이 지난 2일 강동구의회 운영위원장실에서 세종포천간 고속도로 건설공사(고덕동 287번지 샘터근린공원 주변)로 인한 주민피해에 대한 대책을 강구하기 위해 회의를 주재했다.

 

이날 대책회의에는 박 위원장을 비롯해 강동구청 푸른도시과 과장 및 직원 그리고 해당 도로 공사 인접 지역 주민들과 시공사 및 한국도로공사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고덕동 샘터근린공원 주변의 세종포천간 고속도로 건설공사로 인해 인접 지역 주민들은 미세먼지 흡입 및 우회 도로 이용 등 불편사항이 있어 샘터근린공원 내 산책로 조성을 강동구청 푸른도시과에 요청한 바 있다. 그러나 불편사항의 원인자가 도로공사 측인데다가 사업부지 이외의 장소에 산책로를 조성하는 것은 예산문제 등이 수반되는 바 민원수용에 한계를 극복하기에는 여러 가지 어려움이 많았다.

 

이에 박 위원장은 주민 불편 사항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한시라도 빨리 적절한 대책을 논의하고자 지역주민과 관계기관과의 회의를 주재한 것이다.

 

열띤 논의 끝에 한국도로공사 측에서는 주민 불편사항을 적극 수용하고 강동구청 푸른도시과와 함께 샘터근린공원 내 산책로를 조성하는 데 예산을 일부분 부담해 공사를 진행하기로 했다. 또한 향후 몇 년간 세종포천간 고속도로 공사 진행 중 주민 불편사항이 있거나 에로사항이 발생할 시 해결책을 찾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는 약속도 받아냈다.

 

박 위원장은 회의를 마치면서 주민들과 관계 부서 및 관계기관과의 대화와 소통을 통해 이렇게 지역주민의 불편사항이 원만히 해결될 수 있어 뿌듯하고 보람을 느낀다지역 주민들 삶에 밀접한 영향을 미치는 사안인 만큼 세종포천간 고속도로 공사로 인한 주민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앞으로도 지속적인 관심을 가지고 관계부서 및 관계 기관에서 최선의 노력을 다해달라고 당부의 말을 아끼지 않았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