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선미 강동구의원, 고덕동 그라시움 주변 ‘어린이 보호구역 통합현장’ 점검

작성일 : 2020-05-25 18:56

진선미 의원(사진 오른쪽)이 그라시움 주변 어린이 보호구역 통합현장을 점검하고 있다.

 

진선미 강동구의회 의원(강일동·고덕1·2)이 본인이 내세운 어린이 안전 확보라는 공약을 실천하기 위해 어린이 보호구역 통합현장 점검 등 다양한 활동을 선보이고 있다.

 

이번 방문 현장은 고덕동 그라시움 주변 고덕초등학교와 강덕초등학교, 그리고 한국구화학교 3곳 어린이 보호구역 통합현장으로 현장에는 구청 어린이보호구역 담당 부서인 교통행정과 교통개선팀장 및 직원을 비롯해 주변 학교 학부모들 10여명이 함께 동행 했다.

 

이 지역은 초등학교를 비롯해 중학교 및 2개의 고등학교 등 학교가 밀집돼 있는 지역으로 주변 도로는 학생들의 주된 통학로이기도 하다. 다만 고덕 그라시움 건설 전까지는 도로가 부분적으로 단절된 지역이 있어 등하교 시 불편한 점이 있었다. 그러나 이번 그라시움 건설과 동시에 도로연결 및 어린이보호 구역이 통합, 확대 지정됨으로써 주변 아이들의 안전한 통학 여건이 조성됐다.

 

진 의원은 그간 어린이 안전문제를 자신의 주된 공약사항으로 내걸고 큰 관심을 가지며 의정활동을 펼쳐온 만큼, 이번 어린이보호구역 통합현장 또한 직접 방문해 주변 상황을 확인하고 점검하는 꼼꼼한 의정활동을 선보였다.

 

진 의원은 현장방문을 마치며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은 것이 우리 아이들의 안전과 관련된 문제라며, “앞으로도 안전한 통학환경 조성은 물론, 아이들의 안전과 관련된 전반적인 문제에 항상 관심 가지며 의정활동을 펼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진 의원은 그간 어린이 보호구역 개선은 물론, ‘어린이 생존수영 교실 운영사항 점검’, ‘초등학교 건설 사고현장 방문’, ‘어린이 안전사고 발생지역 점검등 다양한 어린이 안전문제와 관련된 의정활동을 펼쳐오며 자신의 공약사항을 지키기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

강동구의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