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의회, 제279회 임시회 의정활동 마무리

임인택 의원 제명·신무연 의원 출석정지 30일 징계 가결

작성일 : 2021-02-04 15:44 수정일 : 2021-02-04 16:17

강동구의회(의장 황주영)가 지난 2일 제279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를 끝으로 8일간의 새해 첫 임시회 일정을 모두 마무리했다.

 

지난달 26일 개회한 이번 임시회에서는 집행부로부터 강동구의 발전을 위한 2021년 주요업무계획 보고를 받고, 각 상임위원회별 조례안 등 안건심사와 윤리특별위원회의 징계 요구안을 처리했다.

 

안건 처리에 앞서, 5분 자유발언으로 제갑섭 부의장이우리 주변을 되돌아보는 계기가 되기를 바라며라는 주제로 최근 구청 직원의 실종 사건과 관련해 다시는 이런 일이 재발되지 않도록 체계적이고 근본적인 대책 마련과 보다 따뜻한 말 한마디와 격려로 서로의 마음을 헤아려 주기를 당부했다.

 

각 상임위원회에서는 총 10건의 조례안 중 강동구 학술용역과제 심의위원회 설치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 조례안을 수정가결 했으며, 강동구 문화재단 설립 및 운영에 관한 조례 일부개정 조례안 강동구 임산부 전용주차구역 설치 운영에 관한 조례안 강동구 위원회 설치 및 운영 조례 일부개정 조례안 등 9건을 원안가결했다.

 

윤리특별위원회에서 상정한 2명 의원(임인택, 신무연)에 대한 징계요구안은 모두 제명안으로 본회의에 상정했고, ‘지방자치법에 따라 본회의 표결을 통해 임인택 의원 건은 제명으로 가결, 신무연 의원 건은 부결돼 출석정지 30일 징계안이 발의돼 최종 가결했다.

 

윤리특별위원회는 20201218일부터 202122일까지 총8회에 걸쳐 두 의원의 징계요구 건에 대해 심사했다.

 

임 의원은 업무상 횡령’, ‘주민등록법 위반혐의로 벌금 선고를 받은 사실 등 사건으로 강동구의회의 명예를 실추시킨 점에 대해 심의했고, 신 의원은 임 전 의장의 공금횡령 사건과 관련해 전 의장과 고소·고발 사건을 취하하는 명목으로 합의금을 수령한 것 등 사건으로 의회 위상을 실추한 것에 대해 심의했다.

 

황주영 의장은 올해 첫 임시회가 무사히 끝날 수 있도록 조례안 등 안건 처리에 열의와 정성을 다해준 동료 의원과 관계 공무원에게 감사를 드린다. 집행부에서는 이번 임시회에서 보고해준 2021년 주요업무계획을 잘 실천해 강동구 발전에 큰 기여를 해주시길 바란다는 말에 덧붙여 앞으로 품위를 지키며 더욱 자정해서 정직하고 투명한 강동구의회가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아울러, 다가오는 설 명절 건강하고 안전하게 보내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

강동구의회 최신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