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서울친환경유통센터 이용 학교 신청 접수

작성일 : 2019-02-11 16:47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사장 김경호, 이하 공사’)는 지난 125일부터 서울시내 초, , 고등학교를 대상으로 서울시로부터 위탁받아 운영하고 있는 학교급식 식재료 공공조달 시설인 서울친환경유통센터’(이하 '센터')를 통해 식재료 공급을 받기 희망하는 학교를 접수하고 있다.

 

센터는 현재 농산물 22, 축산물 20, 수산물 9개 납품업체를 선정해 관리·운영하고 있으며 214()까지 센터 이용 신청 서류를 제출한 학교에 대해서 218()1차로 납품업체를 배정하고, 221()까지 신청 서류를 제출한 학교는 222()2차로 납품업체 배정을 실시할 예정이다. 배정이 완료되면 학교와 납품업체 간 계약을 통해 센터로부터 식재료를 공급받게 된다.

 

센터 이용을 희망하는 학교는 센터에서 발송한 공문에 첨부된 센터 이용 신청서 및 약정서’, ‘업체 지정서를 센터로 제출하면 되고, 신청 시 학교에서 납품업체를 직접 선택하여 지정하거나 센터에 납품업체 지정을 위임할 수 있다.

 

센터와 계약 방식은 지방계약법 등 관련 법령에 따라 농··축산물 부류별로 2,000만 원까지 센터 납품업체와 수의계약으로 센터 식재료를 공급받을 수 있고, 센터 납품업체 중 여성기업또는 장애인기업과는 5,000만 원까지 1인 견적 수의계약이 가능하다.

 

정준태 센터장은 올해부터 시행되는 고등학교 3학년 무상급식 영향으로 센터 이용 학교가 증가 할 것으로 전망된다면서 센터를 이용하는 학교에 대한 만족도 향상을 위해 센터 운영 최고의 가치로 생각하는 식재료 안전성 확보뿐만 아니라 적정한 가격, 고품질 식재료, 서비스 개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서울친환경유통센터2010년 전국 처음으로 학교급식 식재료에 대한 안전성과 투명성을 확보하고, 자라나는 학생들에게 건강한 급식 제공을 위해 서울시 산하 기관인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가 서울시로부터 센터 운영 사무를 위탁받아 운영하고 있는 공공조달 시설이며, 지난해 연말 기준 서울시내 총 1,333개 학교 중 876개 학교에 식재료를 공급하고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