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년 수산물 원산지표시 우수시장 콘테스트 개최

소비자 알권리 보장과 건전한 유통질서 확립 위해 우수시장 콘테스트 개최

작성일 : 2019-07-18 19:31 수정일 : 2019-07-18 19:33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원장 우동식)은 전국 전통시장, ·소매시장 등을 대상으로 원산지표시의 자율적 관리와 올바른 수산물 원산지표시 확산을 위해 수산물 원산지표시 우수시장 콘테스트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올해 수산물 원산지표시 우수시장 콘테스트는 전국의 전통시장, 재래시장 및 도매·소매 시장을 대상으로 71531일까지 방문, 우편, 이메일 등으로 신청을 받을 계획이다.

 

이번 우수시장 콘테스트 심사절차는 1차 서류심사와 2차 현장심사로 나눠 진행되며, 서류 심사는 시장 내 수산물 판매점포의 참여정도와 원산지표시 이행 정도 등을 심사해 6개소를 선정하며, 현장심사에서는 서류심사에 통과한 시장을 대상으로 소비자 단체, 수산물 관련 전문가 등으로 구성한 심사단이 현장 원산지표시 준수여부와 소비자 신뢰도 조사 등을 심사해 최종 3개소(최우수1, 우수2)를 선정하게 된다.

 

원산지표시 최우수 시장 1개소에는 상장과 1천만 원 상당의 부상(우수시장 현판 포함)을 수여하고 우수시장 2개소에는 상장과 각 500만 원 상당의 부상(우수시장 현판 포함)을 시상할 계획이며, 이번에 선정된 시장은 TV방송을 통해 전국적으로 홍보가 돼 시장홍보에 많은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지난해 최우수 시장으로 선정된 바 있는 대전노은수산물도매시장 수산법인(공동대표 현종석, 이재윤)수산물 원산지표시 우수시장 선정을 계기로 상인들의 원산지표시에 대한 관심도 증가와 더불어 소비자들의 원산지 신뢰도 향상으로 인해 수산물 소비도 함께 증가하게 됐다고 말했다.

 

우동식 국립수산물품질관리원장은 이번 우수시장 콘테스트를 통해 전통시장 등에서 소비자가 안심하고 원산지를 믿고 살 수 있어 수산물의 원산지표시제 확산과 시장 활성화는 물론 수산물 소비촉진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