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경희대병원, ‘위암·유방암 치료 잘하는 1등급 병원’

‘위암’ 수술부터 항암까지 모든 지표 100점 만점

작성일 : 2021-05-14 11:23

강동경희대학교병원(원장 김기택)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발표한 위암, 유방암 적정성 평가에서 모두 1등급을 획득했다. 위암은 2014년부터 5회 연속, 유방암은 2012년부터 7회 연속 1등급이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은 20191월부터 12월까지 한 해 동안 위암과 유방암 치료를 하는 전국 각 208, 175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적정성 평가를 실시했다. 평가는 수술, 항암화학요법, 방사선치료의 적정성 등 다양한 항목으로 이뤄졌으며 종합점수에 따라 15등급으로 분류했다. 강동경희대병원은 위암은 100점 만점, 유방암은 만점에 가까운 99.7점으로 1등급을 획득했다.

 

강동경희대학교병원은 암 정복을 위한 다학제 협진 시스템과 암환자 우선 시스템, 최첨단 장비를 통해 차별화된 암진료를 시행하고 있다. 다학제 전담 진료팀을 갖추고, 최소침습수술, 표적치료, 면역치료 등 최신치료법을 도입하여 최상의 맞춤 치료계획을 설계하고 있다. 위암과 유방암 외에도 대장암, 폐암 적정성 평가에서도 1등급을 획득해 암 치료의 우수성을 이어가고 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