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취약계층 ‘폭염 대비’ 방충망 수리 지원

홀몸어르신, 중증장애인 등에 낡은 방충망 교체 및 설치

작성일 : 2020-07-02 09:57

송파구가 저소득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방충망 교체 및 설치를 지원한다. 사진은 방충망 교체 작업 중인 모습.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여름철 저소득 가구의 시원하고 안전한 주거환경을 위해 방충망 교체 및 신규설치를 지원한다고 밝혔다.

 

구는 열악한 환경에서 생활하는 저소득 주민들을 위해 해마다 사랑의 집 꾸미기사업을 통해 망가진 방충망을 수리하는 등 폭염 취약계층을 지원한다.

 

이번에는 지역공동체 일자리 사업과 연계해 방충망 제작, 설치 등 전문기술을 가진 인력을 활용한다.

 

주요 지원대상은 기초생활수급자, 차상위계층 등 주거환경이 열악해 개선이 필요한 가구다. 그 중 더위에 취약한 홀몸어르신, 중증장애인 가구를 우선 지원한다.

 

기존에 설치된 방충망이 훼손돼 경미한 하자가 있는 경우에는 보수용 방충테이프를 지원한다. , 여름철 곰팡이나 누수 등으로 열악한 환경에 있는 가구에는 도배와 장판 교체, 방역소독 작업도 실시할 계획이다.

 

최근 방충망 설치 지원을 받은 한 어르신은 더워도 벌레 때문에 문을 열 수가 없었는데 이제 창문을 마음껏 열 수 있게 되어 이번 여름을 시원하게 보낼 수 있을 것 같다며 만족감을 나타냈다.

 

구는 동주민센터 방문간호사, 행복울타리 위원 등을 활용해 지원 가구를 적극 발굴할 계획이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본격적인 폭염이 시작되면 홀몸어르신 등 취약계층이 큰 어려움을 겪는다, “폭염으로 인한 피해를 최소화해 구민들이 시원하고 안전한 여름을 보낼 수 있도록 보다 세심한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