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협 서울강남지부, 두리모(미혼모) 가정에 육아용품 지원

작성일 : 2021-03-31 17:25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본부장 신옥희)3월 한달 간, 직원 50명이 참여하여 직접 만든 배넷저고리와 초점책을 함께하는 사랑밭에 전달했다.

 

직원들이 합심해 만든 세상에 하나뿐인 선물은 사회의 부정적 시선을 이기고 양육을 선택한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두리모 가정(전국 5개 두리모자 생활시설)으로 전달될 예정이다.

 

신옥희 본부장은 직원 스스로가 참여해 진행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두리모 가정의 신생아에게 도움을 줄 수 있어서 매우 뜻깊게 생각하며, 앞으로도 사회공헌활동에 솔선수범하여 아름다운 동행을 적극 실천해 나가겠다라고 전했다.

 

한국건강관리협회 서울강남지부는 국민의 건강증진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한 다양한 보건 의료 봉사를 수행하고 있는 건강검진 전문기관이다. 봉사활동 외에도 지역사회의 여러 기관과 연계해 어려운 이웃에 대한 보건교육, 사회공헌 건강검진, 성금 기탁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는 공익의료기관이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