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기와 함께 오세요”

강동구, 27일(수) 유모차 음악회 개최

작성일 : 2019-03-26 15:53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이달부터 문화가 있는 날인 매달 마지막 수요일 오전 11, 강동아트센터에서 일상의 쉼표가 되어줄 스튜디오 콘서트를 개최한다.

 

스튜디오 콘서트는 주민들이 클래식, 팝페라, 뮤지컬, 재즈 등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늦은 아침 시간에 여유롭게 감상할 수 있도록 마련됐다. 무대와 객석이 가까운 강동아트센터 스튜디오#1에서 열려 아티스트와 관객이 친근하게 교감할 수 있다. 공연 시작 전 공연장 로비에서 커피와 간단한 간식도 제공된다.

 

327() ‘유모차 음악회가 첫 문을 연다. 클래식 음악회에서 입장이 제한되는 아기와 엄마를 위한 공연이다. 현악 5인조 여성 앙상블 쁘띠꼬숑의 연주에 그림책 스토리텔러의 해설을 더해, 아이와 부모가 함께 클래식을 즐길 수 있는 특별한 기회를 선사한다.

 

바이올린, 비올라, 첼로, 피아노로 구성된 피아노 콰르텟으로 김동률의 거위의 꿈’, 모차르트의 작은 별 변주곡’, 파헬벨의 캐논 변주곡등 친숙한 클래식이 흐르고, 동화책 우리는 언제나 다시 만나이야기가 영상으로 눈앞에 펼쳐진다.

 

유모차 음악회는 4, 5월에도 연이어 열린다. 자녀 나이에 관계없이 모든 연령이 관람할 수 있고, 36개월 미만까지 무료로 입장 가능하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스튜디오 콘서트를 통해 주민들이 다양한 문화예술 공연과 함께 일상 속 여유를 만끽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스튜디오 콘서트는 327일부터 매월 1회씩 총 9회에 걸쳐 열린다. 예매 문의는 강동아트센터(02-440-0500)로 하면 된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