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원주·최주봉 출연, 악극 ‘찔레꽃’ 송파구민회관서 공연

23일(목) 송파구민회관 대강당서 오후 3시, 7시 2회 공연, 전석 무료 관람

작성일 : 2019-05-22 11:06


 

송파구(구청장 박성수)5월 가정의 달을 맞아 23() 송파구민회관에서 악극 찔레꽃을 선보인다.

 

구가 가족이 함께 관람할 수 있는 무료 공연을 준비했다. 한국악극보존회가 제작한 찔레꽃은 악극의 전통성과 현대적인 연출이 어우러진 순수한국형 뮤지컬로 화려한 춤과 노래, 연극이 어우러진 공연이다.

 

607석 규모 송파구민회관 대강당에서 오후 3시와 72회 연속 무대에 오른다.

 

찔레꽃은 해방직후에서부터 6.25전쟁, 한강의 기적을 이룬 격동의 현대사를 온몸으로 부딪치며 살아온 한 여인의 삶을 다룬다. 그 속에서 가족을 위한 희생과 사랑, 효의 정신을 다루며 가슴 따뜻한 감동을 선사한다.

 

출연진으로 전원주, 최주봉, 황범식 등 베테랑 연기자들이 대거 등장해 열연을 펼친다. 18명의 댄서들이 함께해 다채로운 볼거리를 선사하며 눈물과 웃음이 끊이지 않는 감동의 무대를 이끌 예정이다.

 

공연 정보는 송파구청 2층 공연·전시 안내나 각 동주민센터에 비치된 초대권을 통해 얻을 수 있으며, 전석 무료입장으로 진행되기 때문에 초대권이 없어도 공연 관람이 가능하다.

 

이번 특별공연과 더불어 구는 문화복지의 일환으로 주민들을 위한 무료 공연을 상시 운영 중이다. 매달 마지막 주 수요일, 송파구민회관에서 수요무대를 꾸며 클래식, 뮤지컬, 연극 등 다양한 분야의 콘텐츠를 제공한다.

 

김기범 송파구 문화체육과장은 이번 무료 공연을 통해 평소 쉽게 접하기 어려웠던 악극의 매력에 빠지길 바란다, “악극 찔레꽃이 어르신들에겐 그 시절의 향수를, 자녀들에겐 부모의 삶과 교감할 수 있는 자리가 될 것라고 전했다.

 

<문의 : 문화체육과 02-2147-2800>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