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온라인 개학에 따른 방문학습 지원

방문학습도우미 파견으로 교육 취약계층 아동의 학습권 보장

작성일 : 2020-04-29 21:03

방문학습 안내문.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전국 초··고등학교 온라인 개학으로 인해 원격수업에 어려움을 겪는 가정에 방문해 온라인 학습을 원활하게 할 수 있도록 돕는다.

 

코로나 19가 장기화됨에 따라 전국 초··고등학교가 온라인으로 개학하게 되면서 다문화가정이나 한부모 가정, 조손가정 등 사회 취약계층에서 학습차질과 학습공백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에 구에서 취약계층 아동의 학습권 보장으로 차별없는 교육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방문학습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방문학습 지원 신청 가정에 방문해 단말기 세팅, 교육플랫폼 회원가입·로그인·학습하기 등 원격학습을 도와주는 사업으로 온라인개학 종료 시까지 진행된다. 지역 내 저소득 및 맞벌이 가정의 초등학생이라면 누구나 이용할 수 있으며 신청은 강동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로 하면 된다.

 

각 가정에 파견되는 방문학습 도우미는 강동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의 사회복지사, 다문화가족 방문교육지도사 등 50여명으로 구성돼 있으며, 한 가정 당 주 2회 이내, 하루 2시간 내에서 무상으로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방문 시 코로나19 대응 수칙을 철저하게 지키고, 착한마스크·손소독제 등 방역물품도 함께 제공할 예정이다.

 

구는 이번 방문 학습지원사업을 통해 원격학습 지원뿐만 아니라 결식 아동을 비롯한 틈새계층을 발굴하여 각종 복지 서비스도 연계 지원할 계획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취약 계층 아동들의 학습권을 보장하여 교육에서도 복지사각지대 발생하지 않도록 빈틈없이 지원하겠다라고 말했다.

 

방문학습 지원에 대해 자세한 사항은 여성가족과(3425-5785) 또는 강동구건강가정·다문화가족지원센터(471-0812, 473-4986)로 문의하면 된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