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쌤’ 스마트 홈스쿨링 교육지원

초등∼고등까지 맞춤 교육지원…“집에서도 학업 계속할 수 있게”

작성일 : 2020-08-24 09:46

송파구는 ‘송파쌤(SSEM)’을 활용한 ‘스마트 홈스쿨링’ 교육지원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자체 교육지원체계인 송파쌤(SSEM)’을 활용한 스마트 홈스쿨링교육지원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원격수업이 길어지면서 학력격차 및 기초학력 저하 문제가 대두됨에 따라 마련했다.

 

최근 코로나19로 초··고교의 원격수업이 장기화 되면서 학습격차 및 기초학력 저하에 대한 우려가 커지고 있다. 이에 구는 학업 공백을 채우고 학습 결손을 최소화해 코로나19 장기화 속에서도 학생들이 안정적으로 학업을 이어갈 수 있도록 지원을 실시한다.

 

송파쌤 스마트 홈스쿨링교육지원은 9월부터 시작한다. 초등 13학년 초등 4고등1학년 두 개 과정으로 나눠 실시한다.

 

먼저, 초등 저학년은 기초학력 100일 완성교육과정으로 기초학력 향상이 중심이다. 한국교육과정평가원과 현직 초등교사와 협업해 초등13학년 국어, 수학을 각 6단계별로 구성했다.

 

학습도우미에는 송파쌤 교육인력풀인 학습코칭지원단, 마을강사 등을 활용한다. 온라인으로 학습 진도율 점검과 단계별 학습코칭을 실시하고, 모니터링을 통해 학습 결과를 학부모에게 공유하는 등 직접적인 소통을 제공한다. 초등13학년 150여 명이 대상이다.

 

초등4학년고등1학년 과정은 코로나19 교육백신이라는 이름으로 자기주도학습능력 향상을 목표로 한다. 관내 교육전문 업체 및 대학생과 연계해 온라인을 통한 단계별 학습관리 및 불규칙한 생활관리가 이루어진다. 150여 명을 대상으로 별도의 학습진단 점검을 실시하고, 이를 바탕으로 대학생과 1:1 맞춤 교육지원을 실시할 예정이다.

 

교육 신청 및 문의는 송파구청 교육협력과(02-2147-2381)로 하면 된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코로나19로 변화한 교육환경에 발맞춰 학생과 학부모들에게 필요한 교육지원을 실시하게 됐다면서 송파구만의 교육지원체계인 송파쌤을 적극 활용해 공교육을 보완하고 나아가 송파의 미래인 학생들이 학업을 이어갈 수 있도록 세심하게 살피겠다고 밝혔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