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책박물관, 겨울방학 온라인 교육프로그램 운영

어린이들이 책과 함께 성장하도록 온라인 교육 마련

작성일 : 2020-12-28 16:05

프로그램 관련 사진.

 

송파구(구청장 박성수)가 운영하는 송파책박물관에서는 겨울방학을 맞아 2021112일부터 122일까지 유아와 초등학생이 온라인으로 참여할 수 있는 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송파책박물관은 전국에서 처음으로 책을 주제로 설립된 공립 박물관이다. 2019423세계 책의 날에 개관했으며, 성인 대상 책문화 강연을 비롯해 유아, 초등학생, 청소년, 가족 대상으로 다양한 도서문화 진흥 프로그램을 운영해 큰 호응을 얻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코로나19로 문화예술 체험 활동을 하기 어려운 어린이들이 집에서 책문화를 이해하고 가족과 함께 소통의 시간을 가질 수 있도록 마련하였다. 교육은 미취학 아동 가족을 대상으로 한 ‘[On-Air] 반짝반짝, 동그라미 책과 초등학생 가족이 참여할 수 있는 ‘[On-Air] 조선의 세책점으로 오세요’ 2가지이다. 모두 실시간 온라인으로 진행하며, 체험 꾸러미를 먼저 발송해 교육 효과를 높이도록 하였다.

 

‘[On-Air] 반짝반짝, 동그라미 책우리 가족 이야기가 담긴 빛나는 그림책 만들기를 목표로 6~7세 유아 10명을 대상으로 진행한다. 일상 속에서 도형(동그라미)을 발견하고 그림으로 표현하며 도형에 익숙해지도록 고안된 체험교육이다. 가족과 함께 탁상 달력 형태의 독서등을 만들며 책의 제본방식도 이해할 수 있게 구성했다.

 

‘[On-Air] 조선의 세책점으로 오세요는 초등학생 14학년 어린이 15명을 대상으로 한 교육이다. 세책점(貰冊店)은 조선 후기 소설을 빌려주는 것을 업으로 삼았던 가게를 뜻한다. 참여 어린이들은 세책점의 신입사원이 되기 위한 미션을 수행하며 조선 시대의 책 문화를 이해할 수 있다. 또한 교육 꾸러미를 활용해 우리나라 전통 제본 방식을 체험할 수 있다.

 

프로그램 신청은 1216일부터 서울시공공서비스예약(yeyak.seoul.go.kr)’에서 선착순으로 진행한다. 자세한 사항은 송파책박물관 홈페이지(bookmuseum.go.kr)에서 확인 할 수 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올해 진행했던 송파책박물관의 온라인 교육에 대한 반응이 좋아 이번 겨울 방학에도 콘텐츠를 마련했다면서,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서 어린이들이 책을 더 가까이하며 가족과 더욱 친밀한 시간을 보낼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