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립 어린이집 서울 ‘최다’ 송파구…2곳 추가 개원

민간 어린이집 매입 후 리모델링, 건축비 절감으로 효율성 높여

작성일 : 2021-02-02 17:27

송파구(구청장 박성수)가 지난 1일 구립 어린이집 2개소를 추가로 개원했다. 이는 구에서 개원한 101, 102번째 구립 어린이집이다.

 

구는 민선7기 출범 이후 영유아 가정의 든든한 버팀목이 되기 위해 보육의 공공성 강화 및 구립어린이집 확충을 역점사업으로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 말 구립 어린이집 100개소를 달성하고 서울시 자치구 중 가장 많은 구립 어린이집을 보유하게 되었다.

 

새롭게 개원하는 2곳은 석촌동과 삼전동에 있는 지상4층 규모의 민간 어린이집을 매입해 리모델링을 거친 후 국공립 기준에 맞춰 새 단장해 운영할 예정이다.

 

석촌새싹어린이집은 연면적 376로 정원 70명 규모이며, 삼전하늘어린이집은 연면적 458.26, 정원 75명 규모이다.

 

구는 석촌동, 삼전동은 다세대 및 일반 주택이 많은 지역으로 상대적으로 보육 인프라가 취약했던 만큼 구립 어린이집 개원으로 공공보육시설 부족 문제를 해소하는데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했다.

 

특히, 구립 어린이집 확충을 위해 보육가능 정원이 70명 이상의 민간 보육시설을 적극 매입하면서 건축비를 절감해 효율성을 높이고, 기존 민간 어린이집 보육교사를 승계함으로써 고용안정 및 보육 지속성 확보에 힘쓰고 있다.

 

올해에도 구는 구립 송파든든어린이집 등 3개소를 추가 개원하고 2022년까지 구립 어린이집 110개소 달성을 추진할 계획이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지난해 송파구는 출생자 수가 사망자 수 보다 많은 인구 자연증가를 보이며 아이 키우기 좋은 도시임을 입증했다면서 올해에도 구립 어린이집의 양적 증가와 질적 내실화에 힘써 아이 키우기 편한 송파, 가정이 행복한 송파를 만들어 가겠다고 전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