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소상공인과 취약계층에게 풍수해보험 지원

작성일 : 2021-05-28 11:53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지난해 서울시 자치구 처음으로 시행한 소상공인 및 취약계층 풍수해 보험 자부담금 지원을 올해도 지속한다.

 

풍수해 보험은 태풍, 호우, 지진 등 자연재해로 발생하는 재산피해를 실질적으로 보상하기 위한 국가정책보험으로 현행 자연재난 발생시 재난지원금과 비교해 풍수해 보험에 가입하면 훨씬 더 많은 보상을 받을 수 있다.

 

하지만 보험에 대한 막연한 거부감과 낮은 풍수해 체감도로 인해 가입이 저조해 풍수해 피해가 발생했을 때 실질적인 보상을 받는 경우가 드물었다.

 

이에 따라 구는 지난해부터 주민들이 실질적인 풍수해 피해 보상을 받을 수 있도록 풍수해 보험 홍보활동을 강화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과 취약계층에게는 풍수해로 인한 피해까지 부담하지 않도록 보험 자부담금을 전액 지원해 보험 가입을 독려하고 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코로나19로 지쳐있는 주민들에게 풍수해 피해까지 발생한다면 다시 일어설 수 없을 것이라며 소중한 재산과 가족의 행복을 지킬 수 있는 풍수해보험에 많은 관심과 적극적인 가입을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풍수해보험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국민재난안전포털(www.safekorea.go.kr)에서 확인이 가능하며 보험 신청은 가까운 동 주민센터나 구청 치수과(02-3425-6415)로 하면 된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