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아동친화도시 상위단계 인증’ 획득 쾌거

유니세프로부터 인증 받아 2025년 6월까지 4년간 유지

작성일 : 2021-07-03 10:59

유니세프 아동친화도시 ‘상위단계인증’ 획득.

 

아동친화도시 강동구(구청장 이정훈)가 지난 625일 유니세프(UNICEF)로부터 아동친화도시 상위단계 인증을 획득했다.

 

상위단계 인증은 유니세프가 아동친화도시 인증을 받은 지자체의 아동친화도시 사업을 평가·인증하는 시스템으로, 인증기간은 2021625일부터 2025624일까지이며 인증된 날로부터 4년간 유효하다.

 

구는 20173, 전국 7번째로 아동친화도시 첫 인증을 받은 이후 지난 4년간 아동의 권리를 온전히 실현하고 아동이 보다 나은 삶을 살 수 있도록 유엔아동권리협약에 담긴 아동의 4대 기본권리(생존·보호·발달·참여권)4대 기본원칙(비차별 원칙, 아동 최선 이익의 원칙, 생존과 발달의 원칙, 아동 의견 존중의 원칙)을 실천했다.

 

또한, 전국 처음으로 2016직접선거를 통해 청소년의회를 구성했고 2018년부터는 매년 청소년 민주주의 축제를 개최하고 있으며 아동의 참여체계 구축을 위한 4개의 아동·청소년 참여기구(청소년의회, 아동구정참여단, 청소년참여위원회, 아름드리) 운영, 아동영향평가 실시, 아동권리교육 및 홍보·캠페인 활동 등을 전개해오며 아동·청소년과 구민이 체감하고 행복지수를 높일 수 있는 정책을 실행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여왔다.

 

특히, 경로당을 1·3세대 공유공간으로 활용해 방과 후 아이들에게 공간을 제공하는 아동자치센터 꿈미소와 아동·청소년 전용공간 미래본부설치 등 아동이 놀이와 문화, 여가를 즐길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강동구만의 다양한 아동친화 공공시설을 확충했다.

 

이번 재인증으로 제2기를 맞은 강동구 아동친화도시는 아동이 건강하고 안전하며 행복한 강동을 비전으로 5대 전략목표, 16개 핵심과제 및 175개 아동·소년 사업을 추진하며 미래지향적이고 지속가능한 아동친화도시를 조성한다. 아동정책 조정 및 평가, 아동권리 옴부즈퍼슨 활성화, 관련부서 및 유관기관 네트워크 지속 강화, 폭넓은 아동의 참여기회 확대, 아동·청소년 시설 확충 등을 집중적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모든 아동·청소년이 지역사회에서 권리주체로 존중받고 건강한 사회구성원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며, 다양한 정책을 지원하여 아동행복을 향상시키고 높은 수준의 아동친화도시 조성 환경을 고도화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