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동구, ‘강동 더(THE) 드림’ 사업 확대

자원선순환 시범사업 성과로 관내 전역으로 확대 시행

작성일 : 2021-07-05 09:40

‘강동 더(THE) 드림’ 홍보 캠페인 후 기념 사진을 촬영했다.

 

강동구(구청장 이정훈)는 재활용품의 올바른 배출과 수거를 통해 자원선순환의 시범 사업으로 진행하고 있는 강동 더(The) 드림사업을 7월 중순부터 강동구 주요 5개 권역(명일, 암사, 천호, 성내, 길동)으로 확대 시행하고, 이후 하반기 중으로 관내 전 지역으로 확대 시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강동 더(The) 드림은 보태어라는 의미의 드리다드림을 합친 뜻으로 구민들의 자발적인 참여와 재활용품 수거율을 높이기 위해 유가보상을 하고 있다.

 

휴대폰에 에코투게더(eco 2gather) 어플리케이션을 설치해 포인트를 적립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적립된 포인트는 5,000원 단위로 강동구 지역화폐로 보상을 받을 수 있다.

 

사업 참여주민의 편의를 위해 동주민센터 및 인근 공원을 배출 장소로 선정하고 매주 금요일 13시부터 16시까지 운영할 예정이다.

 

분리배출 방법으로는 내용물을 비우고, 헹구고, 라벨 등을 제거 후 분리해서 100% 재활용될 수 있도록 깨끗하게 가져오면, 투명 생수병은 크기에 관계없이 10, 그 외 품목은 kg플라스틱 70100알루미늄 캔 500철캔 70서적 70우유팩 100원을 보상받을 수 있다. , 의류는 수거품목에서 제외대상이다.

 

구는 4월부터 성내종합사회복지관에서 시범사업을 실시해 현재까지 500명 이상의 주민이 이용했고 페트병 16,500플라스틱류 178Kg 캔류 160Kg 종이류 800Kg 등 재활용품을 수거하고 이용한 주민들에 유가보상을 했다.

 

이정훈 강동구청장은 (The) 드림사업은 재활용품을 수거해서 재생원료, 원사 등으로 사용해 자원선순환에 앞장서고 있다, “앞으로도 강동구민의 지속적인 관심과 협조 바라며 구도 자원절약과 환경보호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강동·송파 주민의 대변지 ⓒ 동부신문 & www.dongbunews.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제보 dongbunews@naver.com